'테스형' 나훈아, 부산 콘서트 또 연기 "10월~12월 중 개최"

중앙일보

입력 2021.08.10 10:50

지난달 22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 야외광장에서 작업자들이 나훈아 홍보 현수막을 철거하고 있다. 송봉근 기자

지난달 22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 야외광장에서 작업자들이 나훈아 홍보 현수막을 철거하고 있다. 송봉근 기자

가수 나훈아가 이달 20∼22일로 예정됐던 부산 콘서트를 부산시의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에 따라 재연기했다.

나훈아 콘서트 예매처인 예스24는 "오는 20~22일 부산 벡스코 제1전시장 1홀에서 예정됐던 '나훈아 어게인 테스형' 부산 공연이 10일부터 부산시 거리두기가 4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부득이하게 오는 10~12월 중으로 재연기하게 됐다"고 9일 밝혔다.

당초 해당 공연은 지난달 23~25일 같은 장소에서 열릴 예정이었으나 등록 공연장 밖에서의 공연을 금지하는 당국 지침에 따라 이달 말로 한 차례 연기한 바 있다.

예매처는 "공연을 기다려준 많은 관객들에게 다시 한번 죄송한 소식을 전하게 된 점을 깊이 사과하며 더 좋은 공연으로 보답드릴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나훈아는 이달 27∼29일 서울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개최할 예정이던 서울 콘서트 예매 오픈도 연기했다.

앞서 나훈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대유행 우려에도 지난달 16∼18일 대구에서 회당 4000명 규모의 콘서트를 6차례 진행해 비판을 받았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