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가 또…야구 6회인데 "한국, 4-2 패" 경기종료 황당자막

중앙일보

입력 2021.07.29 22:10

업데이트 2021.07.30 06:50

MBC가 29일 오후 2020 도쿄올림픽 야구 중계방송 중 6회 상대팀 이스라엘의 2점짜리 홈런이 나오자 '경기종료' 자막을 삽입했다. [MBC중계방송 캡처]

MBC가 29일 오후 2020 도쿄올림픽 야구 중계방송 중 6회 상대팀 이스라엘의 2점짜리 홈런이 나오자 '경기종료' 자막을 삽입했다. [MBC중계방송 캡처]

2020 도쿄올림픽 기간 부적절한 자료사진, 자막 등으로 비난을 자초하고 있는 MBC가 29일 한국과 이스라엘의 야구 오프닝라운드 B조 경기를 중계하며 또 잘못된 안내 자막을 넣었다.

MBC의 황당 자막 실수는 한국과 이스라엘이 2-2로 동점을 기록한 6회 초, 이스라엘의 공격 순서에서 나왔다. 타석에 들어선 라이언 라반웨이 선수가 투수 최원순 선수를 상대로 2점짜리 홈런을 치고 베이스를 밟는 순간 MBC는 하단 자막으로 '2020 도쿄올림픽 야구 B조 1차전 경기종료'라며 '이스라엘 4 - 2 대한민국'이라고 쓰인 안내 자막을 내보냈다.

6회 투런 홈런으로 맞은 한국은 7회 이정후·김현수 선수의 연속 솔로홈런 두방으로 동점을 만들고 곧이어 오지환 선수의 2루타로 5-4 역전에 성공했다. 9회 들어서는 마무리투수 오승환이 등판했으나, 라이언 라반웨이에게 홈런을 맞으면서 다시 5-5 동점을 허용했다.

한국 야구 대표팀은 연장전으로 돌입한 뒤 10회 공격 중 3루 모두에 주자가 있는 상황에서 몸에맞는 공으로 밀어내기 1점을 따내며 승리했다.

대한민국 야구대표팀 오재일이 29일 일본 요코하마 야구장에서 열린 대한민국과 이스라엘의 조별리그 1차전 7회말 1사에서 안타를 치고 1루 베이스를 밟은 뒤 1루수와 충돌하고 있다. [요코하마=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Z]

대한민국 야구대표팀 오재일이 29일 일본 요코하마 야구장에서 열린 대한민국과 이스라엘의 조별리그 1차전 7회말 1사에서 안타를 치고 1루 베이스를 밟은 뒤 1루수와 충돌하고 있다. [요코하마=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Z]

이번 올림픽 기간 MBC는 잇단 잘못과 실수로 비판을 받고 있다. 지난 23일 개회식을 중계하면서는 우크라이나 선수단이 입장하자 체르노빌 원전 사고 사진을 넣었고, 아이티를 소개할 때는 대통령 암살 사건을 자료그림으로 삽입했다.

지난 25일 남자 축구 조별리그 B조 2차전 한국과 루마니아 간 경기를 중계하던 중에는 자책골을 기록한 상대 팀의 선수에게 감사를 표하는 자막을 송출해 논란이 일었다.

박성제 MBC 사장은 결국 지난 26일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을 열고 고개를 숙였다. MBC노동조합도 27일 성명을 내고 이번 사태와 관련해 "해당 국가의 국민에게 모욕감을 주고 시청자들에게는 불쾌감을 안긴 변명의 여지 없는 잘못이었다"고 자평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