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정보보안의 미래, 차세대 보안 리더 BoB 10기 발대식 개최

중앙일보

입력 2021.07.05 09:51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와 한국정보기술연구원(원장 유준상, 이하 KITRI)은 7.2.(금) 14시 서울 금천구에 위치한 KITRI BoB센터에서 ‘차세대 보안리더 양성 프로그램(Best of the Best, 이하 BoB)’10기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번 발대식은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열렸다. 발대식 현장에는 조경식 과기정통부 제2차관, 송석준 국회의원, 하원 한국정보기술연구원 이사장, 류수노 한국방송통신대학교 총장, 정수환 숭실대학교 AI융합원장, 임종인 고려대학교 교수, BoB 자문단 및 멘토단, 10기 교육생 등 80여명의 인원만 참석하였으며, 그 외 인원들은 유튜브, 카카오TV 등 실시간 방송을 통해 온라인으로 참여했다.

발대식 현장에서는 참석자 대상으로 체온 확인과 위생 키트 배부를 진행하였으며, 행사장 내 좌석 간 거리두기와 좌석별 가림막 설치 등 감염 예방 수칙을 따르며 안전하게 운영했다.

발대식에서는 국내외의 각계각층에서 축하 인사를 전했으며 BoB 10기 교육생 임명식 및 선서와 함께 신규 멘토를 위촉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 이상민 국회의원, 이원욱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 오세훈 서울특별시장,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류재철 한국정보보호학회장, 이동범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장, 로널드 레이 주한미국대사관 정보통신과 처장, 디엔원 탕 주한대만대표부 대사 등은 영상으로 축하의 말을 전했으며

정세균 전 국무총리, 박병석 국회의장,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재명 경기도지사 등은 서면으로 축사를 보냈다.

특별강연 시간에는 BoB 보안컨설팅 트랙 지한별 멘토와 BoB 5기 수료생인 김민철 대위가 교육생들에게 BoB 교육 프로그램의 우수성과 교육생으로서 가져야 할 마음가짐을 전달하였다.

2012년에 시작하여 올해로 열번째를 맞는 BoB는 정보보안 최고 전문가들(멘토단)의 1:1 도제식 교육을 통해 대한민국 사이버 안보를 이끌어갈 정보보안 분야의 리더를 육성하는 프로그램으로서, 다수의 해킹방어대회, 연구·발표 실적 등에서 지속적으로 우수한 성과를 도출하고 있다.

지난 9기에서는 스마트워치 분석, 원격 회의 프로그램 버그 헌팅, 중고거래 사기 방지 플랫폼 제작, 스마트팜 보안 이슈 연구 등 사회적으로 중요한 연구과제를 수행함으로써 차세대 보안 리더로서의 역량과 가치를 증명했다.

BoB 10기는 총 1,503명이 지원하여 7.5 :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서류전형, 인적성 검사, 필기시험 및 멘토단 면접 등 모두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하여 최종 200명의 교육생(멘티)을 선발했다.

발대식을 시작으로 7~8월 1단계 공통 및 전공교육, 9~12월 2단계 팀 프로젝트를 수행하여 2단계까지의 결과에 따라 상위 30여명을 가린 후, 내년 1월부터 3단계 최종 경연을 거쳐 BEST 10을 선정한다.

발대식에 참석한 조경식 과기정통부 제2차관은 “최근 발표한 국제 정보보호 지수에서 우리나라가 2019년 15위에서 11단계 상승한 4위를 차지했다.”고 전하며 “사회·경제 전반에 디지털 융합이 대두되는 상황에서 정보보호 우수 인재를 양성하는 것이 ‘K-사이버 방역 체계’추진에 있어 중요한 과제로서 2023년까지 3천명을 양성할 계획이다.”라고 밝히며, “청년 인재들이 디지털 안심 국가를 선도하는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격려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축전 영상을 통해 ‘대한민국 화이트햇 해커의 아버지’라 불리는 유준상 원장님과 KITRI 관계자의 노고에 감사의 말을 전하면서“미·중 냉전, 4차 산업혁명, 포스트 코로나 시대라는 3대 메가트렌드(megatrend)가 전 세계를 주도하고 있으며 그 중심에는 사이버 보안이 자리하고 있다. BoB 10기 교육생이 사이버 보안의 룰 메이커(rule maker)이자 리더가 될 수 있도록 선제적인 제도 개혁과 정책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교육생들을 격려했다.

이어서 김기현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축전 영상에서 “코로나 팬데믹으로 비대면 서비스가 확산되면서 사이버 보안 위협이 심각해졌으나 정보보안 인력은 매우 부족한 상황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BoB 10기 교육생들이 안전한 사이버 세상을 만들고 우리나라가 정보보안 강국으로 자리매김하는 데 큰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교육생들에게 국가 안보를 위한다는 사명감을 당부했다.

KITRI 유준상 원장은“BoB 10기 교육생과 처음 만나는 자리인데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대부분 온라인으로 만나게 되어 아쉬운 마음이 매우 크다.”고 말하며, “2022년 3월 10기 인증식 때에는 BoB의 지난 10년을 정리하는 백서를 제작하여 선보일 예정이며, 교육시스템을 고도화하고 교육환경을 개선하여 2022년 7월 11기 발대식 때에는 새로운 모습의 BoB로 인사드릴 것을 약속드린다.”며 비전을 제시했다.

한편, 7월 3일부터 교육을 시작하는 BoB 10기는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라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하여 효율적인 교육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진행할 예정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