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WEEK]겨울을 제대로 즐기는 법 '동장군축제'

중앙일보

입력 2017.12.28 00:01

12월30일부터 2018년 1월28일까지 경기도 포천 백운계곡 일원에서 동장군축제가 열린다. 강원도 화천에서 열리는 산천어 축제가 낚시에 초점에 맞춰져 있다면 동장군축제는 얼음을 주제로 한 즐길거리에 집중한다. 행사장 곳곳에 최대 10m에 이르는 얼음 기둥이 전시돼 있고, 송어 잡기, 썰매타기 등 체험도 즐길 수 있다. 축제는 육군 5군단과 8사단도 후원한다. 주말에 한해 도리돌문화교류센터에서 병영 체험을 할 수 있다. 군 장비를 배경으로 사진 촬영을 할 수 있고, 총기 결합 등 군 시절 추억을 일으킬 만한 체험거리가 마련된다. 입장은 무료지만 체험비는 따로 내야 한다. 눈썰매·팽이치기 등을 즐길 수 있는 종합 이용권은 어른 1만4000원이다. dongjangkun.co.kr

경기도 포천 백운계곡에서 12월28일부터 열리는 동장군축제에서는 높이 10m에 달하는 얼음 기둥을 볼 수 있다. [중앙포토]

경기도 포천 백운계곡에서 12월28일부터 열리는 동장군축제에서는 높이 10m에 달하는 얼음 기둥을 볼 수 있다. [중앙포토]

포천 백운계곡 동장군축제에서 즐길 수 있는 얼음 미끄럼틀.  [중앙포토]

포천 백운계곡 동장군축제에서 즐길 수 있는 얼음 미끄럼틀. [중앙포토]

축제장에 설치된 얼음성.  [사진 포천시]

축제장에 설치된 얼음성. [사진 포천시]

최승표 기자 spchoi@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