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ONE SHOT] 반려견 ‘입마개·목줄 길이 제한’ 의무화…당신의 생각은?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온라인 시장조사기관 두잇서베이가 ‘펫티켓’에 관해 물으니 /
잇따른 사고에도 애견인 10명 중 3명이 “우리 개는 안 문다”고 생각해 /
반려견 동반 외출 시 목줄이나 배변 수거 등은 비교적 잘 지키지만 /
아직 입마개, 이름표 등의 펫티켓은 지켜지지 않는 것으로 나타나 /
입마개나 목줄 제한에 대한 질문엔 응답자 대부분이 ‘찬성’한다고 답하기도 /
반려동물 사고 책임에 대한 질문엔 ‘주인에게 책임 있다’는 대답이 가장 많아 /

그래픽=임해든 lim.haedn@joongang.co.kr

그래픽=임해든 lim.haedn@joongang.co.kr

관련기사

관련기사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