늙은 이동국에 하염없이 눈물 흘리는 대박이

중앙일보

입력 2017.05.08 07:20

[사진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쳐]

[사진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쳐]

'설수대' 삼남매가 늙은 이동국의 모습을 보고 눈물을 흘렸다. 7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 -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이동국이 할아버지로 변신했다.

이날 이동국은 아내 이수진의 도움을 받아 할아버지 분장을 하고 개량한복까지 입은 뒤 설수대 앞에 나타났다. 설수대는 충격을 받은 듯 처음에는 믿지 않았다.

그러자 이동국은 "예전 아빠는 안 돌아와. 아빠가 늙어버린 거야"라고 얘기했다. 비글자매는 눈물을 뚝뚝 흘리며 "아빠 돌아오게 해 주세요"라고 말했다.

대박이는 여전히 믿지 못하다가 아빠의 등에 올라타봤다. 이동국이 힘이 없어져 주저앉는 연기를 펼치자 그제서 눈물을 보이기 시작했다. 이동국이 대박이에게 "남자는 울면 안 된다고 하지 않았느냐"고 하자 얼른 눈물을 닦아냈다.

삼남매는 늙고 약해진 모습의 아빠를 챙겼다. 이동국은 늙고 힘없는 자신을 대하는 아이들의 태도에 흐뭇함을 느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