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연경 여행 카페 매니저

[연경의 유럽 자동차 여행] 저는 유럽을 자동차로 달리고 있는 연경입니다. 언어가 유창하지도 않고요. 운전이 베테랑이지도 않습니다. 나이는 어느새 환갑을 훌쩍 넘었습니다. 그런데도 저는 가족들과 친구들과 유럽을 자동차로 달렸고 혼자도 달려 봤습니다. 위험하지 않냐고요? 비용이 많이 들지 않냐고요? 준비를 좀 하면 잘 할 수 있고, 비용도 생각보다는 덜 들어요. 그 경험을 나눠 제 동년배들이 기쁜 여행길에 오를 수 있도록 도울 겁니다.

응원
5

기자에게 보내는 응원은 하루 1번 가능합니다.

(0시 기준)

구독
10

연경 기자의 기사 중 조회수가 높은 기사를 제공합니다.

2021.07.26 00:00 ~ 2021.10.26 19:00 기준

총 15개

  • [더오래]‘물의 나라’…남프랑스 여행 거점 액상프로방스

    성 소뵈르 대성당 입구 조각은 1505년 툴룽의 조각가 장 귀라망이 완성했는데, 구약의 4선지자, 신약의12사도가 조각되어 있다. 유구한 역사인 만큼 챙겨 봐야 할 것도 많은 성 소뵈르 성당에서 5세기에 지어진 세례당의 모습과 12세기 양식의 수도원 회랑, 니콜라 프로망이 그린 ‘타오르는 수풀의 3부작’을 챙겨보도록 한다. 르네 왕의 시기에 엑상프로방스는 이탈리아, 프랑스 및 플랑드르 예술, 회화, 조각, 건축이 만개한 예술의 중심지였는데, 소뵈르 성당에서도 그 자취를 볼 수 있다.

    2021.10.22 15:00

  • [더오래]허풍쟁이 마을, 수도교, 핑크빛 염전…아를 근처 명소

    아를 북쪽에 있는 타라스콩은 보통의 여행자는 지나치기 쉬운데 시간 여유가 있는 자동차 여행자라면 로마 수도교인 퐁 뒤 가르에 가기 전에 들러볼 만 하다. 주소 400 Route du Pont du Gard, 30210 Vers-Pont-du-Gard 시간 봄가을 기준 9:00~21:00 요금 9.5 유로(주차 요금 포함) 퐁 뒤 가르는 로마 시대에 건축된 수도교다. 시간 10:00~18:00(계절별로 다름) 요금 7.5유로 ②까마르그 핑크 소금 염전(Salin d’Aigues-Mortes) 1995년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되었을 뿐 아니라 로마시대부터 시작된 아주 유명한 염전이다.

    2021.10.08 15:00

  • [더오래]지금보다 고대에 더 번창한 도시…고흐 “천상에…”칭찬

    그날 밤 내린 눈이 20cm가 넘었다니 아를의 짱짱한 햇살을 찾아온 고흐는 잠시 낙담했으리라! 붓을 놓을 수 없던 고흐는 묵었던 호텔 건너편의 정육점을 첫 그림으로 그렸고 두 번째로는 호텔 주인의 장모 엘리자베스 가르신(Elisabeth Carsin)을 그렸는데 ‘아를의 노인’은 고흐가 첫 번째로 그린 아를에서의 인물화이고 더 유명한 그림은 ‘지누 부인의 초상화’다. 고흐는 동생 테오에게 보낸 편지에서 ‘알퐁스 도테’를 다시 읽는다고 썼는데 아를 가까운 님에서 태어난 알퐁스 도테(『별』과 『마지막 수업』을 쓴 작가)는 1872년 『아를의 여인』을 썼고 비제가 ‘아를의 여인’ 모음곡으로 탄생시켜 프랑스에서는 아를의 여인이 상당히 알려졌었다고 한다. 아를의 포룸 광장의 카페 테라스(Le Café Van Gogh) 고흐 그림에 그다지 관심이 없는 사람도 아를에서 밤의 카페와 그가 입원했던 병원 정도는 가 본다.

    2021.09.24 13:00

  • [더오래]폐허된 성채, 고흐…암벽 꼭대기의 레보드프로방스

    레보드프로방스(Les Baux-de-Provence)는 아비뇽 남쪽에 있는 마을로 여행자는 아를을 향해 가면서 접근하면 된다. 프랑스 예쁜 마을로도 꼽힌 마을인데 알필산 봉우리에 우람한 성채가 자리하고 있고, 폐광된 채석장에 몰입형 미디어 아트를 도입해 새로운 관광지로 다시 태어난 마을이다. 레 보 드 프로방스 마을 주차장 주소 13520 Les Baux-de-Provence / 좌표 43.745814, 4.796804 이 주차장은 상대적으로 안전한데 주차면이 너무 적고 요금이 비싸(1시간 5유로) 원성이 높다.

    2021.09.10 15:00

  • [더오래]영감이 필요할 때 찾으면 좋은 마르지 않는 샘

    퐁텐 드 보클뤼즈 마을 초입에 주차하고 마을 쪽으로 올라가서 갈림길에서 왼편 길로 계속 물줄기를 따라 올라가면 라 소르그( La sorgue )라 불리는 신비의 샘을 만나게 된다. 가까이 있는 릴 쉬르 라 소르그(L'lsle sur la sorgue)로 흐르는 물줄기의 원천이다. 생투앙, 런던에 이어 유럽 3대 엔틱 시장으로 유명한 릴 쉬르 라 소르그는 마을을 관통하는 냇물 풍경 또한 아름다운데 바로 퐁텐 드 보클뤼즈 신비의 샘에서 내려온 물줄기이고 엔틱 시장이 안 서는 날이라 하더라도 물길 흐르는 대로 따라 걸으면 좋다.

    2021.08.27 15:00

  • [더오래]붉게 물들인 루씨용의 슬픈 사랑의 피

    이제 우리는 남프랑스에서 예쁜 마을이 가장 많다는 뤼베롱 지역을 달려보기로 한다. 루씨용 성에 성주 레이몽 다비뇽 경과 아내 세르몽드가 살았었다 사냥에 미친 성주는 종종 아내를 홀로 남겨 두었는데 아내와 기사 견습생 기욤은 사랑에 빠지게 된다. 자동차만 있다면 이 마을 저 마을 쉽게 다닐 수 있는 뤼베롱 지역은

    2021.08.13 15:00

  • [더오래]별이 지지 않는, 프랑스에서 가장 예쁜 중세 마을

    귀동냥으로는 무스티에 생트 마리는 기가 아주 좋은 땅이라고 하니 지나가지 말고 묵어들 가시라! 무스티에 생트 마리에 가시면 고개를 들어, 마을을 굽어보고 있는 양쪽의 산 사이에서 반짝이는 별을 꼭 찾아보시라! 마을 뒤에서 떨어지며 시원하게 흘러내리는 맑은 물을 바라보면 찬사가 절로 나온다. 무스티에 생트 마리

    2021.07.30 15:00

  • [더오래]유럽의 ‘그랜드캐년’ 베르동 협곡…호수서 물놀이도

    Point Sublime / 좌표 43.791331, 6.399152 (주차장 좌표 43.793792, 6.398189) . C에 주차하고 D 터널(Tunnel du Baou)에 갈 수 있고 트레킹을 할 수도 있다. Chalet de la Maline ↔ Point Sub lime : Point Sublime 주차장에 주차하고 택시로 Chalet de la Maline 쪽으로 와서 트레킹을 시작하면 되는데 (이 방향이 그나

    2021.07.16 15:00

  • [더오래]니스의 서쪽…인구 60%가 향수 산업서 일하는 그라스

    전후 이브 몽탕, 리노 벤투라, 세르주 레지아니, 페르낭 레제, 호안 미로, 조르주 브라크, 마르크 샤갈 등 유명 예술가가 묵었고 1951년에는 이브 몽탕과 시몬느 시뇨레의 결혼식이 열리기도 했다. 조르주 브라크의 모자이크도 볼 수 있고 알렉산더 칼더의 모빌도 있다. 항구에 빼곡히 정박해 있는 요트와 해변에 멋지게 서

    2021.07.02 15:00

  • [더오래]니스 근교 여행…시간이 멈춰선 중세 마을 ‘에즈’

    그리말디는 13세기 인물로 가문이 멸문될 지경에 이르자 수도승으로 위장, 모나코에 잠입해 당대 유력 가문을 몰살하고 모나코 영지를 강탈한, 오늘날 모나코 공국의 선조다. 대공궁을 보고 바다 쪽으로 좋은 뷰 포인트가 있어 모나코 전망을 보고 대성당으로 가 그레이스 켈리 묘를 본다. 망통은 레몬 산지로 유명해 2월

    2021.06.18 15:00

  • [더오래]나이스한 니스, 차량털이범 주의보…관광은 뚜벅이로

    남 프랑스 여행을 니스에서 시작한다면 렌트도 니스에서 시작해야겠죠. 공항이나 기차역에서 렌터카를 픽업하는 게 좋기는 한데(차량 많음) 니스는 해변 가까운 지역, 구글 지도로 보면 ‘Parking Ruhl Meridien Interparking’ 서쪽으로 유명 렌터카 회사들이 모여 있어요. 시간: 동절기 10:00~17:00, 하절기 10:00~18:00,

    2021.06.04 15:00

  • [더오래]남프랑스 자동차 여행 누구랑?… 최적 인원은 3명

    유럽에서 겨울 여행하기 그나마 좋은 곳이 스페인과 포르투갈, 남프랑스라고 생각할 수도 있는데 큰 유적이 없는 남프랑스의 겨울 여행은 분위기가 삭막해요. 한여름 휴가 성수기를 뺀 4월에서 6월 중순, 8월 중순에서 10월 중순까지를 여행 적기로 잡는데 학생 방학 기간으로 시기를 정해야 한다면 무척 더운 날임을 각오

    2021.05.21 15:00

  • [더오래]‘바가지 렌터카’피하는 꿀팁…첫 렌트라면 선불제로

    실제로 내가 남프랑스에 처음 갔을 때 렌트를 알아보니 소형 오토 차량을 구할 수가 없었습니다.(이 조건의 차량은 유럽에 많지 않아요) 이리저리 검색해서 K라는 미국 예약 대행업체에서 렌터카 계약을 했습니다. 예약 대행업체와의 계약은 차량 운전자가 먼저 사고처리 비용을 지불하고(보증금 잡아 놓은 카드에서 미리

    2021.05.07 15:00

  • [더오래]남프랑스 여행, 리스냐 렌트냐 그것이 문제로다

    남 프랑스는 크게 알프스(ALPES), 코트다쥐르(COTE D’AZUR), 프로방스(PROVENCE) 세 지역으로 나누는데 저희가 흔히 남 프랑스 여행 간다고 하면 위 지도에서 두 지역 프로방스와 코트다쥐르지역으로 여행 가는 거랍니다. 렌트는 시밀러(비슷한) 차량으로 계약되니까 차량의 트렁크 크기를 미리 가늠할 수 없습니다. 이런

    2021.04.23 15:00

  • [더오래]“참 좋은데 설명할 길이…”최여사의 유럽 자동차 여행

    첫 스페인 여행을 대도시 위주로 쉽게 했기 때문에 두 번째 그 어려운 이탈리아 자동차 여행에서 고생을 바가지로 했던 경험마저도 제게는 너무나 소중한 추억이랍니다. 왜냐, 외국어를 아주 잘하거나 시간이 아주 많거나 여유가 많으면 현지에 가서 사람을 고용해 여행하거나 현지 정보를 얻어가며 다녀도 되지만, 저를 비

    2021.04.09 1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