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원서류 23종, 이제 집에서 받으세요”

중앙일보

입력 2011.11.08 00:29

업데이트 2011.11.08 00:29

지면보기

경제 07면

졸업증명서·재학증명서 등 23종의 민원서류를 해당 기관에 직접 가지 않아도 인터넷으로 신청하고 집에서 받아볼 수 있다.

 지식경제부 우정사업본부는 7일 인터넷 우체국(www.epost.kr)에서 교육과학기술부·국가보훈처 등 정부 기관에서 발급하는 민원서류에 대해 ‘민원 우편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새로 발급받을 수 있는 민원서류는 성적증명서, 제대군인 (자녀)교육보호 대상자 증명 등 21종이다. 기존 인터넷 우체국에서 서비스를 제공하던 병적증명서와 재외국민등록부등본까지 포함하면 총 23종류의 민원서류를 인터넷을 통해 신청하고 원하는 주소지에서 우편으로 받아볼 수 있게 된 것이다.

 민원 우편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먼저 인터넷 우체국 회원으로 가입한 뒤 실명확인 인증, 공인인증서 인증, 아이핀(i-Pin) 인증 등을 통해 본인확인절차를 거치면 된다. 민원서류 발급에 필요한 우편요금과 수수료는 가상계좌로 입금하면 된다.

손해용 기자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