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프로야구] 프로야구 별 44개 뜬다 … 오늘 잠실서 올스타전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종합 26면

프로야구 ‘별들의 잔치’ 올스타전이 23일 오후 6시30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다. 팬투표와 감독 추천으로 선발된 8개 구단 44명의 선수가 이스턴리그(SK·삼성·두산·롯데)와 웨스턴리그(KIA·LG·넥센·한화)로 나뉘어 승부를 가린다.

프로야구 30주년을 맞아 경기 전 이만수를 비롯한 10명의 레전드 올스타 입장식과 핸드프린팅, 반지 수여식도 열린다. 출전선수 팬사인회와 프리허그 등 팬들을 위한 프로그램을 포함해 홈런 레이스 및 송구 속도를 가리는 야수 스피드왕 대결 등 다채로운 행사도 있다.

신화섭 기자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