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참나물로 만드는 봄 파스타…10분 완성, 마법의 소스면 충분해 [쿠킹]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아이의 뒤를 쫓다 보면 엄마의 하루는 금세 지나가죠, 신혜원씨는 ‘엄마가 잘 먹어야 아이도 잘 키운다’는 생각으로, 대충 한 끼를 때우거나 끼니를 거르지 않으려 노력합니다. 거창하고 복잡한 조리법 대신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와 간단한 조리법으로요. 미국 요리학교 CIA에서 배운 레시피와 호텔에서 경험한 노하우를 담아낸 엄마의 쉽고 근사한 한 끼 레시피를 소개합니다.

㉚ 참나물 페스토 파스타

봄과 잘 어울리는 '참나물 페스토 파스타'. 그릇 광주요

봄과 잘 어울리는 '참나물 페스토 파스타'. 그릇 광주요

페스토는 바질에 잣, 올리브오일을 넣어 갈아 만든 소스입니다. 잘 삶은 면에 페스토를 넣어 버무리면 금세 맛있는 파스타가 완성할 수 있는, 마법의 소스죠. 그만큼 찾는 사람이 늘면서, 이제는 토마토나 크림소스처럼 쉽게 살 수 있습니다. 하지만, 직접 만든 페스토를 맛보면 그 매력을 제대로 알 수 있어요. 신선한 허브와 잣의 고소함이 어우러져 근사한 풍미를 자랑하거든요. 게다가, 만드는 법도 정말 쉽고 조리 시간도 10분 이내로 간단해 누구나 할 수 있습니다. 바질 대신 파슬리나 고수, 민트같이 상큼하고 개운한 맛을 내는 허브를 사용해도 좋아요.

오늘은 참나물 페스토로 만든 파스타를 소개할게요. 참나물은 진한 초록색으로 페스토 특유의 색감을 살릴 수 있는 데다, 사계절 내내 쉽게 구할 수 있는 고마운 재료거든요. 다음으로 중요한 재료는 잣입니다. 나물의 씁쓸한 맛을 중화시키고 고소한 맛을 끌어 올리는 역할을 합니다. 하지만 비싼 가격이 부담스럽다면 땅콩이나 피스타치오, 또는 아몬드 등 다른 견과류를 사용해도 괜찮아요. 조리 방법은 준비된 재료를 푸드 프로세스나 블렌더에 넣고 갈아주면 끝이에요. 정말 간단하죠.

참! 남은 페스토는 센 불에서 볶은 새우에 넣어 버무리면 화이트 와인과 곁들일 근사한 페어링 요리가 되고, 구운 베이글이나 바게트 위에 그대로 발라 먹는 스프레드용으로도 잘 어울려요. 남은 페스토 소스는 따로 작은 보관 용기에 담아 바로 냉장고에 넣어주세요. 그래야 색이 변하지 않아요. 이때 비닐랩으로 덮어 뚜껑을 닫아주면 최대 3일까지 냉장 보관할 수 있습니다. 더 오래 보관하고 싶을 땐 냉동실에 넣으면 되는데, 위에 올리브오일을 뿌려 한 번 더 덮어주면 두 달 정도 보관이 가능합니다.

페스토가 완성됐다면 면을 삶아야죠. 파스타는 숏파스타 중 하나인 펜네를 골랐어요. 걸쭉한 페스토 소스를 면과 함께 약간 비벼 먹는다는 느낌을 주기 위해서죠. 푸실리나 마카로니, 파르팔레 등 포크로 한입 찍어 먹을 수 있는 종류라면 다 괜찮아요. 면에 페스토와 볶은 채소를 넣어 버무려 주면 조리는 끝입니다!


Today's Recipe 신혜원의 참나물 페스토 파스타 

페스토는 올리브오일의 양과 재료를 가는 시간에 따라 식감이 달라진다. 그릇 광주요

페스토는 올리브오일의 양과 재료를 가는 시간에 따라 식감이 달라진다. 그릇 광주요

“페스토의 농도는 올리브오일의 양과 가는 시간에 따라 달라져요. 부드럽게 만들고 싶을 땐 올리브 오일을 더 넣어 오래 갈아주고, 씹히는 식감을 선호한다면 갈리는 시간을 짧게 설정해서 농도를 조절해 주세요.”

재료 준비  

참나물 페스토 파스타. 사진 쿠킹

참나물 페스토 파스타. 사진 쿠킹

페스토 소스: 참나물 100g, 파마산치즈 85g, 잣 6큰술(60g) 마늘 6톨(20g), 레몬즙 3큰술, 소금과 후춧가루 각 1작은술, 올리브오일 200mL

파스타: 완두콩 40g, 아스파라거스 2개, 방울 토마토 5개, 펜네 200g, 물 1L, 소금 1큰술

만드는 법
1. 올리브오일 절반과 페스토 소스 재료를 한데 넣고 블렌더로 곱게 간다.
2. ①에 남은 올리브오일을 나누어 넣으며 농도를 조절한다.
3. 아스파라거스는 어슷썰고 방울토마토는 꼭지를 떼고 반 자른다.
4. 팬에 올리브오일을 2큰술 두르고 아스파라거스와 방울토마토, 완두콩을 넣어 볶는다.
5. 냄비에 물 1L와 소금을 넉넉히 넣고 끓인 뒤 파스타면을 넣고 10분 정도 삶는다.
6. 볼에 삶은 파스타 면, 페스토 소스, 볶은 채소를 넣고 고루 섞어 완성한다.

신혜원 cooking@joongang.co.kr

※ 중앙일보 COOKING과 SSG는 봄을 맞아 나물을 활용한 특별한 요리를 소개하는〈나물로 차리는 향긋한 봄 식탁〉기획전을 준비했습니다. SSG에서 ‘참나물 페스토 파스타’를 찾아보세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