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성여대, 해외취업연수사업 대학연합과정 운영기관 계속 선정

중앙일보

입력

대학일자리본부_전경

대학일자리본부_전경

덕성여자대학교(총장 김건희)는 지난 4일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주관하는 2024년도 해외취업연수사업(K-Move스쿨) 대학연합과정 운영기관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덕성여자대학교, 삼육대학교, 대진대학교, 서경대학교 4개 대학이 공동으로 구성한 ‘글로벌 이노비즈(Global InnoBiz) 서울 북부 연합사업단’이 지난 사업성과 평가 및 2024 사업계획서 적정성 심사 결과, 계속 운영기관으로 선정된 것이다.

해외취업연수사업(K-Move스쿨)은 해외취업을 희망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어학 및 직무, 생활, 문화 등 맞춤형 교육을 제공하고, 취업까지 연계하는 프로그램으로 글로벌 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4개 대학은 미국 취업을 목표로 △글로벌 e-Biz 전문가 양성과정(삼육대) △글로벌 디자인 전문가 양성과정(삼육대) △글로벌 비즈니스 전문가 양성과정(대진대) △스마트 무역, 물류 & 회계 전문가 양성과정(덕성여대) △글로벌 비즈니스 데이터분석 전문가 양성과정(서경대) 총 5개 과정을 운영하며, 대학간 상호 인프라를 공유하고 긴밀한 협조체계 속에서 청년 학생들의 해외취업 인식확대, 글로벌 역량 강화 및 해외취업을 통한 글로벌 인재로의 성장을 지원할 예정이다.

대학일자리본부 이호림 본부장(덕성여대 바이오공학전공 교수)은 “청년 학생들이 세계 무대로 시야를 확대하고, 글로벌 역량을 갖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덕성여대는 고용노동부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및 재학생 맞춤형 고용서비스 사업 운영대학으로 재학생 및 지역청년에게 수요맞춤형 다양한 진로취업지원 서비스 및 성공사회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