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스토어, 고객 맞춤형 체험 매장 선봬

중앙일보

입력

삼성스토어가 지난해 3월 8일 오프라인 매장 명칭을 '삼성 디지털프라자'에서 '삼성스토어'로 변경하며 새롭게 출발한 지 1주년을 맞았다.

삼성스토어는 전국 430여 개 매장에서 ▲편리한 원스탑 쇼핑 공간 구성 ▲체험 및 참여 프로그램 도입 ▲1:1 전문 상담 등 고객 중심 서비스를 강화하며 '고객 맞춤형 체험 매장'으로 거듭나고 있다.

또한, AI 가전 시대를 맞아 '가전의 새로운 기준 AI, 삼성스토어'라는 새로운 슬로건을 발표하며 'AI가전은 삼성스토어에서'라는 공식을 만들어 갈 예정이다.

삼성스토어는 고객 경험과 편의를 최우선으로 고려해 매장 공간을 구성했다. 삼성전자 가전, 모바일, IT 제품 등 품목별 진열로 고객 동선을 최적화하고 상담 라운지와 휴게 공간을 별도로 조성해 고객이 쇼핑 중 언제든 편안하게 상담을 받거나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쾌적한 환경을 제공한다.

방문객은 가전과 모바일을 연결해 통합 관리를 지원하는 '스마트싱스' 체험도 가능하다. AI 기반 맞춤 기능, 에너지 효율 관리를 포함한 스마트싱스 활용법도 직접 경험하며 배울 수 있다.

또한, 방문 고객 특성을 반영한 다양한 서비스를 도입하며 선호도를 높였다. 친환경 전기차 사용 고객이 매장에 머무르는 동안 차량 충전을 할 수 있도록 전국 41개 매장에 전기차 충전소를 설치했으며, '반려견 동행 스토어'를 운영해 반려견과 함께 삼성 펫 가전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삼성스토어는 일상 속에서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고객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복합 문화 체험 공간 및 지역 커뮤니티 거점으로 자리매김했다.

새로운 개념의 문화 플랫폼으로 거듭난 '삼성 컬처랩(Samsung Culture Lab)'은 한층 업그레이드된 이색 문화 클래스를 매장 별로 진행하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최근에는 삼성스토어 매장 내 강의실을 지역 동호회나 동아리, 소모임 등에 무상으로 대여해 주는 '열린공간 서비스'를 본격 운영하며 오프라인 커뮤니티 장소로 각광받는 중이다. 이 밖에도 삼성스토어 홍대에서 갤럭시 S24 언팩을 기념하는 댄스 쇼케이스를 개최하는 등 다채로운 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적극 선보이고 있다.

삼성스토어는 전문성과 친절함을 바탕으로 고객 중심의 맞춤형 상담을 통해 서비스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매장을 방문하는 모든 고객은 전문 매니저에게 1대1 맞춤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또한, 고객에게 최고의 상담을 제공하기 위해 서비스 교육을 강화했다.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맞춤 상담을 제공하는 매니저는 혼수∙이사 고객을 포함한 전 고객에게 통합 상담이 가능한 전문가로 높은 신뢰감을 제공한다.

직접 매장을 방문하기 어려운 고객들 위해 온라인으로 상담을 진행하는 통합센터 비대면 상담 서비스를 비롯해 판매부터 서비스 그리고 설치까지 전 영역에서 수어 상담 서비스를 도입하는 등 고객 접근성을 대폭 높였다.

또한, 3월에도 풍성한 혜택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혼수·이사 특별 기획전 ▲2024 삼성전자 가전 신모델 초대전 ▲신학기맞이 갤럭시 아카데미 프로모션 등을 통해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