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러스챔버그룹, 재능 혜화 마티네 공연 21일 개최

중앙일보

입력

3월 재능 혜화 마티네 공연 포스터

3월 재능 혜화 마티네 공연 포스터

재능문화가 실력파 실내악 그룹 플러스챔버그룹(PLUS Chamber Group)의 재능 혜화 마티네 공연을 JCC 아트센터 콘서트홀에서 3월 21일 개최한다고 밝혔다.

재능문화가 주최하고 주관하는 재능 혜화 마티네는 매월 셋째 주 목요일 오전 11시 ‘혜화동에서 즐기는 문화 휴식‘을 모토로 2015년부터 개최해 온 예술 공연이다. 클래식 공연과 재즈, 국악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3월 재능 혜화 마티네 공연을 개최하는 플러스챔버그룹은 보이텍 짐보브스키, 대일 김, 정진희, 허철, 이창형, 윤소영 등 미국, 캐나다, 폴란드, 한국 등 세계 각지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실력파 연주자들이 모인 실내악 그룹이다. 2016년 창단 이래 클래식의 대중화에 힘쓰고 있으며, ‘Love The Classics’ 등 참신한 작품들로 구성된 3장의 음반을 선보이는 한편, 자체 기획한 공연들이 여러 차례 매진 사례를 기록한 바 있다.

이번 공연에서 플러스챔버그룹은 바흐, 모차르트, 엘가, 라흐마니노프 등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친숙한 명곡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을 기획한 재능문화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클래식은 어려운 음악’이라는 인식의 허들을 낮추는 공연이 될 것”이라며 “기존의 익숙한 클래식 공연과는 전혀 다른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재능 혜화 마티네 티켓은 전석 3만 원이며 인터파크 또는 JCC 아트센터 홈페이지를 통하여 온라인 예매가 가능하다.

한편, 재능문화는 ‘스스로교육철학’을 바탕으로 문화적 감수성을 지닌 창의적인 인재를 양성하고 올바른 교육문화 환경의 조성을 위해 예술아카데미 등 다양한 문화예술사업을 펼치고 있다. 특히 재능교육과 함께 재능시낭송대회, 전국재능동화구연대회 등 다양한 문화행사를 20년 이상 꾸준히 개최하며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전 국민의 정서 함양에 기여해 오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