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떡볶이·달고나' 英옥스퍼드 영어사전에 한식 단어 대거 오를 듯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세계적 권위의 영국 옥스퍼드 영어 사전에 떡볶이·찌개 등 한식 관련 단어가 대거 올라갈 것으로 예상한다.

영국 런던의 한식당 '요리'. 백종현 기자

영국 런던의 한식당 '요리'. 백종현 기자

영국 옥스퍼드대 출판부가 발간하는 옥스퍼드 영어 사전(OED)의 한국어 컨설턴트인 조지은 교수는 27일(현지시간) 영어권에서 한식 관련 단어 사용이 급증하는 추세를 반영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 교수는 오징어 게임에 등장한 '달고나'와 한국 드라마를 통해 많이 알려진 '떡볶이'·'찌개' 등도 검토되고 있다고 했다.

조 교수는 "앞으로도 한국 음식 단어들이 줄줄이 들어갈 것 같다"며 "영국 초·중·고생들도 한국 문화에 관해 얘기해보면 한식에 관심 있는 경우가 많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형'·'막내'와 같은 호칭어도 등재를 위해 준비 중이다. 조 교수는 "이 역시 한국 드라마 영향"이라며 "한국어가 영어의 지평을 넓히고 있다"고 했다.

지난 2021년 '먹방', '치맥', '김밥', '대박' 등 한국어 단어 26개가 이미 옥스퍼드 영어 사전에 무더기로 오르면서 영어권 사용자들의 생활에 한국 문화가 많이 스며들었다는 점이 확인됐다.

한류 확산에 따른 한국어 인기는 영국 교육부에서도 눈여겨보고 있다. 교육부는 다른 유럽 언어를 선택하는 학생은 점차 줄어드는 반면 한국어는 정규과목이 아닌데도 최근 몇 년간 자발적 학습자가 두드러지게 늘어나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교육부는 옥스퍼드대 조지은 교수팀과 올해 공동 연구를 시작했으며, 결과가 나오면 다른 외국어 교육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