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정보대, 이차전지 혁신융합대학 경진대회 대상 수상

중앙일보

입력

 대상수상자(E-KIT팀, 연두연학생, 왼쪽 세번째)

대상수상자(E-KIT팀, 연두연학생, 왼쪽 세번째)

경남정보대 학생들이 제1회 이차전지 혁신융합대학 연합경진대회에서 대상과 우수상을 수상했다.

경남정보대는 지난 25일 오송H호텔 세종시티에서 열린 제1회 이차전지 혁신융합대학 연합경진대회에서 E-KIT팀 연두연 학생이 대상을, 이차버스팀 최이제 학생이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날 경진대회에는 시제(작)품, 연구 보고, 아이디어, 영상 콘텐츠 등 4개 부문에 총 51개 팀, 120여 명의 학생이 참여했으며, 작품 전시와 발표를 통해 부문별로 각각 대상 1개 팀, 최우수상 2개 팀, 우수상 3개 팀을 선정해 시상했다.

경남정보대 심재형 이차전지 혁신융합대학 사업단장은 “학생들이 이번 경험을 발판 삼아 이차전지 분야의 핵심인재로 성장해주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좋은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이차전지 특화 인재로 성장하기 위한 다양한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차전지 혁신융합대학 사업은 이차전지 분야의 대학 간 융합·개방·협력을 통한 국가 차원의 인재 양성을 위해 2023년부터 4년 동안 400억여원의 예산을 투입하는 사업이다.

경남정보대는 충북대, 인하대, 가천대, 부산대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사업 이차전지 분야에 선정되어 매년 총 102억 원을 지원받아 이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