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텍, 민간 우주지상국 단지 ‘ASP’ 제주 투자진흥지구로 선정

중앙일보

입력

우주 지상국 서비스 및 위성영상 전문기업인 주식회사 컨텍(대표이사 사장 이성희)이 제주도에 조성하고 있는 ASP(Asian Space Park)가 투자진흥지구로 지난 12월 29일 선정됐다고 밝혔다.

ASP는 컨텍 자체 지상국 안테나 2기와 KSAT(노르웨이), RBC(미국) 등 해외 우주기업에서 요청한 안테나 10기를 포함하여 총 12기의 저궤도 위성용 안테나가 설치되는 국내 최대의 민간 우주지상국 단지(안테나 팜)이다.

총 사업비 200억원이 투입되며, 지상국 운영환경 측면에서 지형장애와 전파간섭이 적은 제주시 한림읍 상대리에 17,546㎡ 규모로 조성되어 해외 위성 보유업체를 대상으로 지상국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지상국 안테나 운용 외에도 레이저 기반의 광통신시설도 올해 하반기에 설치하여 운용함으로써 기존 지상국서비스업체와의 차별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대한민국 민간 우주산업의 건강한 생태계 조성을 위한 새로운 비즈니스모델을 제시했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컨텍은 지난 2019년 제주도가 지닌 위성궤도학적ㆍ지리적인 이점에 주목하여 제주 용암해수단지에 첫 번째 지상국을 구축한 후 위성데이터 수신서비스 사업화에 성공했다. 이번 ASP 운영을 통해 컨텍 GSaaS(Ground Station as a Service) 네트워크 솔루션을 고도화하고, 다양한 위성을 보유한 글로벌 고객사들을 대상으로 위성 데이터 수신서비스를 확대하여 매년 수백만불 이상의 수출을 예상하고 있다.

이외에도 컨텍 ASP 내에 설치될 우주 교육/체험 시설을 방문객들에게 개방하여 우주산업에 대한 이해와 공감대를 형성하는 기회도 제공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여기에는 AI, 빅데이터 기반으로 위성영상을 분석/활용 관련 교육, 큐브샛 설계 등 우주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는 실험실/오픈랩도 계획하고 있다.

체험시설에는 실제 우주인들이 우주선에서 느끼는 중력가속도 체험과 간접적으로 무중력을 체험할 수 있는 컨텐츠 및 천체투영관 시설이 들어설 계획이며, 여기에서는 NASA(미 항공우주국) 캠프나 ESA(European Space Academy)에서 제작한 다양한 컨텐츠를 도입하여 우주교육/체험의 내실화를 도모할 예정이다.

컨텍 관계자는 “ASP 조성으로 제주도 내의 농림어업과 관광서비스업 등과의 시너지를 통해 제주도에서 추진하고 있는 우주산업 5대 가치사슬 분야에 민간에서의 첫 투자유치성과와 제주도 경제 발전의 새로운 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