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속보]5기 상급종합병원 47곳 지정…가톨릭대성빈센트·건양대·고신대병원 신규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대전 건양대병원 전경

대전 건양대병원 전경

보건복지부는 29일 제5기(2024~2026) 상급종합병원으로 47개 기관을 지정,발표했다. 가톨릭대 성빈센트·건양대·고신대 병원이 신규로 편성됐다.

5기 상급종합병원 지정평가에는 총 54개 의료기관이 신청서를 제출했다. 기존 제4기 상급종합병원 45곳 외에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강원대학교병원·건양대학교병원·고신대학교복음병원·연세대학교의과대학 용인세브란스병원·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제주대학교병원·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 중앙보훈병원·창원경상대병원 등 9곳이 신규 지정에 도전했다.

상급종합병원은 ‘중증질환에 대해 난이도가 높은 의료행위를 전문적으로 하는 종합병원’이다. 복지부는 인력·시설·장비, 진료, 교육 등 항목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우수한 병원을 3년마다 지정한다. 이번 지정기준은 환자구성비율 등 중증질환 진료 관련 지표를 강화하고 인력·시설 등 의료자원 강화와 국가감염병 대응 등을 위한 지표를 신설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