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KEIT, ‘2023년 한국ESG대상’ 대상 수상

중앙일보

입력

26일 KEIT는 (사)한국ESG학회가 주관하는 2023년 한국ESG대상에서 공공기관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왼쪽부터 김재근 KEIT ESG경영팀 팀장, 고문현 (사)한국ESG학회 회장)

26일 KEIT는 (사)한국ESG학회가 주관하는 2023년 한국ESG대상에서 공공기관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왼쪽부터 김재근 KEIT ESG경영팀 팀장, 고문현 (사)한국ESG학회 회장)

한국산업기술기획평가원(KEIT, 원장 전윤종)은 (사)한국ESG학회(회장 고문현)가 주관하는 한국ESG대상에서 공공기관 부문(지자체 포함) ‘대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사)한국ESG학회는 지속가능한 경영환경 조성 및 ESG 모범규준 확산을 위해 지난 10월부터 공공기관, 기업, 개인 등 ESG 사례를 발굴·평가하고 26일 결과를 발표하였다.

KEIT는 ESG 경영 우수사례 발표를 통해, K-ESG 및 글로벌 ESG 스탠다드(GRI)에 기반을 두고 ESG 경영체계를 지속적으로 고도화해 나가고 있으며, 특히 2023년에는 4대 탄소 다배출 업종(철강, 시멘트, 석유화학, 반도체·디스플레이)의 탄소감축 핵심 기술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기술 기반 중소기업의 ESG 컨설팅을 지원하는 등 ESG 가치의 민간 확산에 노력했다고 밝혔다.

전윤종 KEIT 원장은 “이번 수상은 노사가 진정성을 가지고 ESG 경영 실천에 노력한 결과”라며, “ESG 경영이 필수적인 시대적 가치인 만큼 ESG 경영 선도기관으로 발전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는 한편, 기술혁신으로 ESG 생태계를 조성하여 지속가능한 미래성장을 열어가는 데 앞장 설 것”이라며 ESG 경영의지를 밝혔다.

한편, KEIT는 지난 18일 (사)한국ESG위원회(이사장 윤재은)가 주관하는 한국ESG경영대상 ‘The BEST ESG’에서 공공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