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속보]檢 '허위보도 의혹' 송평수 민주당 법률위 변호사 압수수색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검찰이 지난 대선 국면에서 허위 보도로 윤석열 대통령 명예가 훼손됐다는 의혹과 관련해 21일 더불어민주당 법률위 송평수 변호사의 주거지를 압수수색했다. 송 변호사는 정보통신망법위반 명예훼손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대선개입 여론조작 사건' 특별수사팀(팀장 강백신 반부패수사1부장)은 이날 오전부터 송씨 주거지로 수사관을 보내 압수수색을 했다.

검찰은 송씨가 지난해 3월 1일 인터넷매체 리포액트가 이른바 '가짜 최재경 녹취록'을 보도하는 과정에 관여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송씨는 대선 당시 대장동 의혹에 대응하기 위해 만들어진 당내 조직인 '화천대유 토건비리 진상규명 태스크포스(TF)'에서도 대변인을 맡았다. 대선 이후에는 민주당 법률위원회에서도 활동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