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롯데마트·슈퍼, 디즈니 100주년 캠페인…상품 패키지에 캐릭터 적용

중앙일보

입력

롯데마트 제타플렉스 서울역점 매장 입구에 디즈니 포토존이 마련돼 있다. 사진 롯데마트

롯데마트 제타플렉스 서울역점 매장 입구에 디즈니 포토존이 마련돼 있다. 사진 롯데마트

롯데마트·슈퍼는 내년 1월 31일까지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와 협업 캠페인을 한다고 10일 밝혔다.

디즈니 100주년과 애니메이션 ‘위시’ 개봉에 맞춰 디즈니 캐릭터가 들어간 상품 300여 종을 선보인다. 마블나인 한우·설향딸기 등 신선식품 패키지에 ‘미키’ ‘미니’ ‘엘사’ 등 디즈니 캐릭터를 넣는 식이다. 롯데마트 자체 브랜드(PB) 우유에도 이를 적용했으며 향후 델리, 베이커리 등의 카테고리에서도 디즈니 캐릭터 상품을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롯데마트 잠실점과 은평점, 수원점, 청량리점의 토이저러스에서는 오는 16일부터 내년 2월까지 디즈니 캐릭터 상품 700여 종을 만날 수 있는 ‘디즈니 마켓’을 운영한다.

캐릭터 패키지 상품 구매 고객들에게는 추첨을 통해 ‘도쿄 디즈니랜드 나들이권’ 등을 주는 경품 이벤트도 한다. 장호준 롯데마트 커머셜플랜팀장은 “가족과 함께 즐거운 겨울을 보낼 수 있는 색다른 쇼핑 경험을 제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