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단독]北군사위성 하는 짓 다 알고있다, 만리경 쫓는 '만리경 트래커'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북한은 지난달 22일 전날 밤 발사한 군사정찰위성 1호기 '만리경-1호'의 발사가 성공적으로 이뤄졌다고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국가항공우주기술총국은 2023년 11월 21일 22시 42분 28초에 평안북도 철산군 서해위성발사장에서 정찰위성 '만리경-1호'를 신형위성운반로켓 '천리마-1형'에 탑재해 성공적으로 발사했다″고 보도했다.[연합뉴스]

북한은 지난달 22일 전날 밤 발사한 군사정찰위성 1호기 '만리경-1호'의 발사가 성공적으로 이뤄졌다고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국가항공우주기술총국은 2023년 11월 21일 22시 42분 28초에 평안북도 철산군 서해위성발사장에서 정찰위성 '만리경-1호'를 신형위성운반로켓 '천리마-1형'에 탑재해 성공적으로 발사했다″고 보도했다.[연합뉴스]

 지난달 21일 발사된 북한 군사정찰위성 만리경 1호를 추적하는 트래커가 등장했다. 한양대 출신 스타트업 스페이스맵은 만리경 1호가 돌고 있는 지구궤도를 추적하고, 만리경이 우리나라 주요지점을 관측할 수 있는 시간 구간을 예측하는 인터넷 사이트(https://oosi.spacemap42.com/)를 열었다고 4일 밝혔다.

스페이스맵에 따르면 만리경 1호는 고도 499~519㎞ 지구궤도를 돌고 있다. 지구를 한바퀴 도는데 걸리는 시간은 94.7분,  24시간 동안 15.2회 돈다. 트래커 사이트에 들어가면, 만리경 1호가 지구궤도를 도는 과정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만리경 카메라는 지구 중심을 기준으로 45도 각도로 지상을 촬영한다.  한반도의 경우 서울ㆍ대전ㆍ대구ㆍ광주ㆍ부산ㆍ제주 등 6개 도시를 대상으로 분석할 수 있다. 13시간 또는 23.6시간 만에 해당 도시 상공을 다시 지나가며 위성사진을 찍는다. 스페이스맵은 미국 우주군의 스페이스 트랙 데이터베이스에서 공개된 정보를 하루 3차례 내려받아, 만리경 트래커를 운용하고 있다.

스페이스맵의 만리경 트래커 홈페이지. 북한의 군사정찰위성 만리경 1호의 지구궤도 이동 시점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사진 스페이스맵]

스페이스맵의 만리경 트래커 홈페이지. 북한의 군사정찰위성 만리경 1호의 지구궤도 이동 시점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사진 스페이스맵]

만리경 1호는 북한의 국가항공우주기술총국이 개발한 정찰 인공위성으로, 길이 1.3m, 무게 300㎏의 소형 위성으로 추정된다. 육각기둥 모양에 4개의 접이식 태양전지판을 갖추고 있다. 탑재된 카메라의 해상도는 1m수준으로,  구글 위성사진 수준에도 미치지 못할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일 발사된 우리나라 첫 군사정찰위성 1호기의 경우 해상도가 30㎝로,  400∼600㎞ 고도에서 글로벌 호크나 U-2 정찰기가 볼 수 있는 정도의 능력을 가지고 있다.

스페이스맵은 한양대 김덕수 기계공학부 교수가 2021년 설립한 인공위성 솔루션 스타트업이다. 계산기하학을 바탕으로 인공위성의 궤도 추적, 위성간 충돌 예측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인공위성 실시간 컨트롤을 위한 데이터를 제공한다. 미국 공군 연구소로부터 의뢰받은 우주 물체의 안전한 운용에 대한 연구를 성공적으로 완료한 바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