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중국인 관광객 늘자 이것마저 늘었다…강력 범죄에 제주 골치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고액 오가는 카지노 관련 범죄 연이어

카지노 테이블 위에 놓인 칩과 카드. 중앙포토

카지노 테이블 위에 놓인 칩과 카드. 중앙포토

제주를 찾는 중국인 관광객이 늘어나면서 중국인 간 강력범죄가 잇따라 발생하고 있다. 특히 고액의 돈이 거래되는 카지노판과 관련한 사건이 연이어 일어나 경찰이 긴장하고 있다.

제주 서부경찰서는 지난 24일 지인(중국인)을 감금한 혐의로 A(36)등 중국인 5명을 입건해 수사 중이다. 이들은 지난 23일 오전 6시부터 약 한 시간 동안 제주시 한 호텔 객실에 30대 중국인 B를 감금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B는 사흘 뒤 이자 10%를 더해주겠다면서 A씨로부터 카지노 도박자금 약 5000만원을 빌린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첫 약속과 달리 A가 이자율을 20%로 올렸고, B가 거래를 무효화 하려 하자 A측이 B를 가둔 것으로 조사됐다. 나머지 피의자들은 A씨를 대신해 B씨를 감시한 혐의다.

“갇혀있다” 불법 감금 잇따라  

지난 2016년 9월 9일 오후 10시 25분쯤 제주시내 한 오리고기 전문점에서 중국인들이 외부에서 사 온 술을 못 마시게 했다는 이유로 여주인을 집단 폭행하는 모습. 당시 길을 지나던 행인도 중국인 일행에 폭행을 당했다. 이사진은 이 기사의 사건과 관련 없음. 사진 제주서부경찰서

지난 2016년 9월 9일 오후 10시 25분쯤 제주시내 한 오리고기 전문점에서 중국인들이 외부에서 사 온 술을 못 마시게 했다는 이유로 여주인을 집단 폭행하는 모습. 당시 길을 지나던 행인도 중국인 일행에 폭행을 당했다. 이사진은 이 기사의 사건과 관련 없음. 사진 제주서부경찰서

이에 앞선 지난 19일에도 카지노와 관련한 불법 감금이 있었다. 경찰에 따르면 중국인 C(30)는 이날(19일) 오전 1시 45분부터 오후 10시까지, 약 20시간 동안 제주시 한 호텔 객실에 30대 중반의 중국인 D를 불법 감금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C는 경찰 조사에서 “제주에 와서 알게 된 D가 카지노 도박자금으로 빌린 3600만원을 제때 갚지 않았다”며 “이를 갚으라 이야기하려고 했을 뿐, 폭력을 행사하거나 다른 의도는 없었다”고 진술했다. 피해자 D로부터 “갇혀있다”는 내용의 문자메시지를 받은 가족의 112 신고로 경찰이 C를 붙잡았다.

경찰 조사 결과 C와 D는 제주에 오기 전에는 서로 모르는 사이였다. 두 사람은 제주에 관광목적으로 무비자 입국해 제주지역 한 카지노 업장에서 만난 것으로 확인됐다. 중국은 관광 목적으로 제주에 30일간 무사증(무비자) 체류가 가능하다. 제주는 전 세계적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거리두기 완화에 따라 2020년 2월 중단했던 외국인 무비자 입국을 지난해 6월 다시 허용했다. 시리아·수단·이란 등 무사증 입국 불허국 23곳은 제외됐다.

돈 못갚자 무차별 폭행도 

지난 14일 제주시 이도동의 한 아파트 단지 내에서 일어난 중국인 간 집단폭행 사건의 CCTV. 사진 제주동부경찰서

지난 14일 제주시 이도동의 한 아파트 단지 내에서 일어난 중국인 간 집단폭행 사건의 CCTV. 사진 제주동부경찰서

카지노 도박자금을 두고 중국인끼리 집단폭행 사건도 있었다. 지난 14일 제주동부경찰서는 대낮에 아파트단지 내에서 집단으로 중국인을 폭행하고 금품을 빼앗은 혐의(특수강도)로 또 다른 중국인 4명을 구속하고 나머지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이들 7명은 지난 14일 오후 3시 30분쯤 제주시 이도동 한 아파트단지 내에서 40대 중국인 1명을 집단으로 폭행하고 가방을 빼앗아 간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또한 이들에게 범행 후 옷을 갈아입을 수 있도록 모자와 상의를 제공하고, 도피 장소를 마련해 준 혐의(범인도피)로 또 다른 중국인을 붙잡아 수사하고 있다. 집단 폭행 목격자 신고를 받은 경찰은 약 10시간 만에 제주도 내에 숨어있던 피의자 8명을 차례로 검거했다. 피의자 7명은 피해자와 제주시 지역 모 카지노에서 만나 알게 된 사이다. 피해자가 카지노에서 도박 자금 1억원 상당을 빌렸다가 모두 탕진하고 잠적하자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중국 현지에서 공안에 덜미를 잡힌 제주 카지노 관광객도 있다. 지난 9월 초께 카지노 에이전트 업체 직원 20대 중국인이 제주시와 서귀포시 모 호텔 카지노 두 곳에서 중국 국적 VIP 고객이 맡긴 7억8000여 만원을 몰래 인출해 중국으로 도망쳤다가 공안에 체포됐다.

제주 카지노 판 10만명→30만명

카지노 이미지. 사진 셔터스톡

카지노 이미지. 사진 셔터스톡

제주도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제주지역 8개 카지노를 이용한 외국인 관광객 수는 약 30만명이다. 이는 전년 동기 10만명과 비교해 3배 늘어난 수치다. 제주 카지노 이용자 대부분은 중국인 관광객으로 파악됐다. 지난 22일까지 제주를 찾은 중국인 관광객은 34만 5412명으로 지난해 8290명보다 41배 이상 늘었다.

경찰 관계자는 “외국인 범죄는 사건 초기부터 경찰력을 집중적으로 투입해 신속한 검거와 엄정한 처벌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10월 기준 도내 8개 외국인카지노 총매출액은 1995억원으로 올해 2000억원 돌파가 예상된다. 외국인카지노 매출액은 코로나19 직전인 2019년 1093억원 이후 2020년 693억, 2021년 488억원 등 2년 연속 하향 곡선을 그렸다가 지난해(807억)부터 다시 오르는 추세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