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소년중앙] 공포물 단골 소재 폐교가 달라졌다, 이번 방학엔 학교서 놀아볼까

중앙일보

입력

인구 감소·저출산 등의 영향으로 교육 과정을 이수하거나, 교육 기관에 다닐 수 있는 연령(만 6~21세)에 해당하는 아동과 청소년의 총인원 수인 ‘학령인구(學齡人口)’가 줄어들고 있습니다. 통계청 국가통계포털(KOSIS)에 따르면 만 6~21세 학령인구 수는 2014년 918만1000명이었지만, 2023년 725만9000명으로 10년 사이 약 200만 명이 줄어들었어요. 학생 수가 줄어들면서 학교도 문을 닫고 있는데요. 학생이 사라지고 남은 학교 건물은 어떻게 될까요. 오래 방치된 폐교는 풍기는 분위기 탓인지 영화·드라마·예능 등에서 흔히 공포의 소재로 쓰이곤 합니다. 하지만 폐교를 잘 활용한다면 학생들이 다니는 학교의 모습을 다시 갖출 수 있고, 스포츠 체험 활동 공간으로도 바뀔 수 있죠. 소년중앙이 알아본 폐교 활용법, 그 두 번째 이야기입니다.

① 학생 없어 문 닫은 학교 전국 3922곳, 영어마을·아트센터 등 다양하게 변신 중이죠
② 공포물 단골 소재 폐교가 달라졌다, 이번 방학엔 학교서 놀아볼까
③ 캠핑장으로 변한 폐교에서 즐기는 여름방학

학생 주도 프로젝트에 참여한 학생들이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 복도에 그린 벽화. 고래가 프로젝트명이 적힌 풍선을 끌고 가는 모습을 담았다.

학생 주도 프로젝트에 참여한 학생들이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 복도에 그린 벽화. 고래가 프로젝트명이 적힌 풍선을 끌고 가는 모습을 담았다.

옛 고양중학교가 학생 주도 프로젝트 공간으로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

경기도 고양시 삼송역 앞에는 고양고등학교와 함께 고양중학교가 있었습니다. 고양중학교가 2013년 신축 이전(고양시 덕양구 동세로 82)한 후 폐교 건물은 현재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로 바뀌었죠. 이상희 장학사는 “경기도교육청·고양교육지원청과 지역 주민 등이 폐교 활용을 위한 고민을 시작했고, 2018년 태스크포스(TF)팀을 만들어 학생 주도 프로젝트 활동 공간으로 만들 계획을 세웠어요”라고 했어요. 2019년 12월 고양몽실학교놀이숲이 개관했고, 올해 7월 경기이룸학교 지역캠퍼스인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로 이름이 바뀌었죠.

경기이룸학교는 지역교육협력 플랫폼 기반에 학교 안팎 자원을 연결해 학생의 자율적 도전과 균형 있는 성장을 지원하는 학교 밖 교육활동을 하는 곳이에요. 고양 외에도 김포·성남·안성·양평·용인·의정부 등에 지역캠퍼스가 있으며, 학생 주도 프로젝트 활동을 하는 '도전형', 경기도 내 개인·비영리단체·법인 등이 학생 희망을 반영해 주도적 성장을 돕는 학교 안팎 교육활동 '성장형', 기업·기관·대학 등이 학생의 미래역량 함양을 위해 지역 특색을 반영해 운영하는 프로젝트형 학교 밖 교육활동 '창조형'으로 나뉘죠.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는 '도전형'으로 학생 주도 프로젝트 활동과 학교 교육과정 연계 체험학습, 학업중단 위기 학생 및 청소년을 지원하는 지역 연계 학교 밖 배움터를 진행하죠.”

건물 2층 중앙에는 지난해 학생들이 참여한 학생 주도 프로젝트 결과물들이 전시돼 있다.

건물 2층 중앙에는 지난해 학생들이 참여한 학생 주도 프로젝트 결과물들이 전시돼 있다.

본관 1층 ‘다방’과 2층 ‘요리방’에서는 음식·요리에 관심 있는 학생들을 위한 조리 공간, 본관 1층 ‘책읽기방’과 ‘책이야기방’은 지역 주민들에게 기증 받은 책들로 작은 도서관처럼 꾸민 학생 회의 공간이에요. 본관 3층 ‘뮤지컬방’ ‘음악방’에선 보컬 트레이닝, 뮤지컬 연습을 하며 ‘미디어체험방’에선 마이크·카메라 등의 장비를 활용해 방송 체험을 해 볼 수 있죠. 본관 1층 ‘만들기방1’에서는 업사이클링과 손 공예, 본관 3층 ‘만들기방2’에서는 3D 프린터 실습 등 만들기 활동을 할 수 있어요. 학교 식당을 리모델링한 본관 뒤 소극장에서는 밴드 장비들이 마련돼 밴드 연습을 할 수 있고, 발표회나 강연도 열립니다.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는 매년 10~11월 소극장에서 학생 주도 프로젝트 활동 결과를 발표하는 ‘성장나눔 발표회’를 진행한다.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는 매년 10~11월 소극장에서 학생 주도 프로젝트 활동 결과를 발표하는 ‘성장나눔 발표회’를 진행한다.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는 매년 4월 경기교육모아 홈페이지 등을 통해 학생 주도 프로젝트에 참여할 학생을 모집해요. 고양 시내 초등학교 5학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까지 학생과 동일 연령대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죠. 2020년 137명, 2021년 139명, 2022년 150명의 학생이 참여했어요. “학생들은 활동 주제를 정하고, 각 주제에 참여할 팀을 구성해 1년 동안 활동할 날짜와 시간을 정해요. 지난해 학생들은 직접 발굴한 정책을 실질적인 구매자에게 제안하는 ‘정책마켓’, 소설책을 만드는 ‘마담책(마음을 담은 책)’, 여러 가지 공예를 체험하는 ‘꿈담공방’ 등 23가지 프로젝트를 만들어 활동했어요. 매년 10~11월엔 학생 주도 프로젝트에 참여한 모든 인원이 소극장에 모여 활동 결과를 발표하는 ‘성장나눔 발표회’를 진행하죠.”

지난해 크리스마스 기념 ‘친구 초청의 날’ 행사를 맞이해 ‘다방’에서 빵을 만드는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 학생들.

지난해 크리스마스 기념 ‘친구 초청의 날’ 행사를 맞이해 ‘다방’에서 빵을 만드는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 학생들.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대표 학생을 선정해 10명 내외의 ‘학생자치회’를 운영해요. 학생자치회는 학생들을 돕는 길잡이 교사와 다른 학생들의 가교 역할을 하고, 경기도교육청이 운영하는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 운영위원회 회의에 참여해 관내 교장선생님 등에게 앞으로의 운영 계획 등을 발표하죠. 2022년 학생자치회 부회장이었던 화수고등학교 3학년 남규리양은 “2021년 ‘정책마켓’ 프로젝트, 지난해에는 방송 대본을 쓰고 녹음을 직접 해 보는 ‘도란도란’ 프로젝트에 참여했어요. 선후배 관계가 없어서 누구나 친하게 지낼 수 있었죠. 지난해 학생자치회 부회장을 했는데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마음이 생기더라고요. ‘성장나눔 발표회’가 가장 기억에 남는데요. 각자의 프로젝트 결과를 선보이는 게 의미 있었어요”라고 했어요.

2022년 ‘성장나눔 발표회’에서 밴드부 학생들이 연주하는 모습.

2022년 ‘성장나눔 발표회’에서 밴드부 학생들이 연주하는 모습.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는 1년 단위로 연초에 길잡이 교사를 모집해 역량 강화 연수를 실시합니다.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학생들을 가르치는 길잡이 교사는 현·퇴직 교원, 지역 주민으로 구성되는데 지난해엔 25명이 참여했죠. 길잡이 교사 함예진(21)씨는 “리모델링 이전 폐교는 무서워서 고양고 학생들도 가까이 가지 않았죠”라고 했어요. “이후 학생들을 위한 공간이 생겨 관심이 갔고 2학년이던 2020년에 학생으로 프로젝트에 참여했어요. 학생 때 좋은 기억이 있어 성인이 되고 길잡이 교사에 지원했죠. 이 일을 하다 보니 책임감이 생기더라고요. 앞으로도 아이들이 성장하는 걸 지원해 주고 싶어요.” 이상희 장학사는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에 대해 “폐교를 활용해 학교 밖에서도 학생들이 성장할 수 있는 배움터가 있다는 게 의미가 있어요. 전국에 있는 폐교들이 학생들의 성장과 여러 활동을 도와주는 곳으로 활용됐으면 좋겠어요”라고 말했습니다.

고양이룸학교 삼송캠퍼스

장소: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삼송로 173
운영시간: 화~토 오전 9시~오후 6시
문의: 02-381-4580

관련기사

경기학생스포츠센터 ‘융복합스포츠콤플렉스’에서 높이와 림 크기가 다른 농구 골대에 골을 넣어보는 학생들.

경기학생스포츠센터 ‘융복합스포츠콤플렉스’에서 높이와 림 크기가 다른 농구 골대에 골을 넣어보는 학생들.

기흥중학교가 학생 스포츠 체험 공간으로 ‘경기학생스포츠센터’

2019년 학생 수 부족으로 경기도 용인시 기흥중학교가 문을 닫았어요. 2018년 폐교가 결정되자 경기도교육청은 경기학생스포츠센터 설립을 위한 기본계획을 수립, 그해 5월 기흥중학교 시설 활용을 위해 용인시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죠. 2020년 4월 리모델링에 돌입해 2021년 3월 경기학생스포츠센터가 개관했어요. 권지훈 장학사는 “전국 최초로 폐교를 활용한 학생스포츠센터로, 경기도 관내 초·중·고 학생들과 교사, 학생을 동반한 학부모들이 이용할 수 있죠. 2021년에는 학생 606명, 2022년에는 2662명, 올해 1~6월에는 1062명이 이용했어요. 코로나19가 잦아들면서 이용하는 학생 수가 늘고 있죠”라고 설명했어요.

올해 5월 아빠와 자녀가 함께 스포츠 활동을 하는 ‘아빠와의 만남, 아빠와 함께하는 봄’ 특별 행사가 열렸다.

올해 5월 아빠와 자녀가 함께 스포츠 활동을 하는 ‘아빠와의 만남, 아빠와 함께하는 봄’ 특별 행사가 열렸다.

경기학생스포츠센터는 매년 1월, 학교 밖과 안을 연계한 스포츠 관련 프로젝트 활동 등에 대해 관내 학교 및 교육기관의 신청을 받습니다. 경기체육사랑 홈페이지(more.goe.go.kr)에서도 개별·단체 시설 예약이 가능해요. “올해 5월 ‘아빠와의 만남, 아빠와 함께하는 봄’ 특별 행사를 진행했어요. 관내 초등학교에 공문을 보냈고 2500가족 넘게 신청했는데 그중 72가족만 수용할 수 있었죠. 시기적으로 5월 가정의 달에 코로나19 규제가 풀리고, 아빠와 자녀가 무료로 스포츠 활동을 할 수 있다는 것에 반응이 좋았던 것 같아요. 이를 계기로 매년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는 행사를 계획할 생각이에요.”

4층으로 구성된 센터의 1층 ‘융복합스포츠콤플렉스’에는 디지털 농구대 10대와 아날로그 정식 농구대 1대, 30명이 앉을 수 있는 스탠드가 마련돼 있어요. 1층 로비에는 스피닝 자전거로 전기를 일으켜 슬롯카 레이싱을 할 수 있는 ‘바이크레이싱ZONE’이, 2층 ‘미래로 세계로 융합체험실’은 드리블·슛·농구·구기 놀이 체험 시스템이 갖춰졌죠. '스포츠미디어실'과 '다락방미디어실'은 방송 촬영 장비를 구비해 미디어 체험을 할 수 있어요.

스피닝 자전거로 전기를 일으키면 슬롯카가 움직여 레이싱을 할 수 있는 ‘바이크레이싱ZONE’

스피닝 자전거로 전기를 일으키면 슬롯카가 움직여 레이싱을 할 수 있는 ‘바이크레이싱ZONE’

3층 '스포츠창작실'은 요가·발레 등을 할 수 있죠. 'GX룸 1'은 체조 활동을 할 수 있는 늑목·매트 등이, 'GX룸 2'는 구간 반복뛰기·점프·멀리뛰기·민첩성 운동·달리기 등 체험 시스템이, 'GX룸 3'는 실내용 인조잔디와 순발력·민첩성·저항운동 관련 운동용품 27종이 마련돼 있어요. 'GX룸 4'는 넓은 공간에 빔·스피커·롤 스크린 등 영상장비가 있어 운동도 하고, 영상도 볼 수 있죠. 4층에는 여러 회의 공간과 함께 육상교육용 트랙이 있는 '다목적실기연수실 I(원형경기장)', 풋살 경기장 '다목적실기연수실 II(스타디움)'이 있어요. 눈에 띄는 건 2층부터 각 층의 복도 바닥에 육상트랙이 그려진 것입니다. 권 장학사는 "친구들과 마음껏 복도를 뛰고 싶은 마음을 담았어요. 학교 복도에서 뛰면 선생님한테 혼날 수 있는데, 이곳에선 학생들이 복도를 뛰면서 즐겼으면 싶었죠"라고 했어요.

경기학생스포츠센터에서 스포츠 체험활동을 하고 있는 용인 구갈초등학교 학생들.

경기학생스포츠센터에서 스포츠 체험활동을 하고 있는 용인 구갈초등학교 학생들.

이날 용인 구갈초등학교 5학년 3반 학생들이 경기학생스포츠센터를 찾아 8~9명이 3개 조를 이뤄 스포츠 체험활동을 했어요. 융복합스포츠콤플렉스에서 높이와 림 크기가 다른 농구 골대에 1분 안에 얼마나 많이 골을 넣는지 테스트했고, GX룸 1에서는 앞구르기 등 체조 활동, GX룸 2에서는 작은 트랙에 설치된 장애물을 피해 얼마나 빨리 도는지 시간 체크 등을 했죠. 학생들이 스포츠와 가까워지는 것을 목적으로 한 초등학교 고학년 신체활동 체험입니다. 구갈초 5학년 3반 담임선생님은 “저희 학교는 2021년부터 센터의 스포츠 체험활동을 학교 교육과정에 편성했어요. 매년 고학년 한 반씩 돌아가면서 날짜를 정해 참여하죠. 학생들은 학교에서 벗어나 친구들과 재미있게 스포츠 활동을 할 수 있다는 것에 매력을 느끼고 있죠”라고 했어요. 한 학생은 “센터에 맨날 오면 좋겠어요”라며 “다목적실기연수실 II에서 한 풋살이 제일 좋았어요. 옛날에 이곳이 기흥중학교였다는 건 알고 있어요. 폐교가 학생들을 위한 스포츠센터로 만들어져서 정말 멋지다고 생각해요”라고 말했어요.

경기학생스포츠센터 3층 복도에는 기흥중학교 연혁이 정리된 ‘기흥중 기억의 공간’이 설치돼 있다.

경기학생스포츠센터 3층 복도에는 기흥중학교 연혁이 정리된 ‘기흥중 기억의 공간’이 설치돼 있다.

경기학생스포츠센터 3층 복도 벽에는 ‘기흥중 기억의 공간’이 있습니다. 1989년 설립, 1990년 개교하고 2019년 마지막 졸업생을 배출하기까지 입학식·수학여행·체육대회 등이 사진과 글로 설명돼 있죠. 2층 교육연구실에는 기흥중학교 교기·교복·상장·트로피 등이 보관돼 있어요. 권 장학사는 “기흥중학교 관련 물품들을 활용해 교육연구실을 ‘기흥중 명예의 전당’으로 만들 계획을 하고 있어요. 센터를 찾아오는 학생들에게 옛 기흥중학교의 스토리를 들려주고 싶죠”라고 전했습니다

경기학생스포츠센터

장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138번길 23
운영시간: 월~금 오전 9시~오후 6시
문의: 031-693-6296

소중 학생기자단의 폐교 활용 아이디어

+ 김태연 학생모델의 폐교 활용 아이디어

저는 폐교가 무섭다는 이미지를 활용해 폐교라는 공간을 무서우면서도 재미있는 공간으로 바꿔 보았으면 해요. 마치 놀이공원 ‘귀신의 집’처럼요, 폐교에 있는 동상들이 밤만 되면 움직인다는 이야기가 있다고 아빠한테 들은 적 있거든요. 이런 이야기들을 테마로 재미있게 만들어서 폐교를 꾸미면 좋을 것 같아요. 귀신도 귀여운 귀신, 무서운 귀신, 재미있는 귀신 등 다양한 귀신들을 선보여서 친구들이 재미있고 즐겁게 공포 체험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몄으면 해서 그려 보았습니다.

+ 이유은 학생기자의 폐교 활용 아이디어

제가 생각한 페교 활용 방법은 ‘알록달록 공연장’을 만드는 것입니다. 생기가 없는 폐교의 외형을 알록달록하게 색칠해 화려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었어요. 저는 공연장에 많이 가 보았는데, 폐교 곳곳이 공연장에 필요한 공간을 이미 갖추고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넓은 운동장을 야외 공연장으로, 교실은 대기실이나 분장실로 사용하고, 구령대는 무대로 개조한다면 많은 사람이 공연을 즐길 수 있는 최적의 장소가 될 것입니다. 학생들이 없어 폐교됐지만, 공연을 찾는 많은 사람이 있어 생기와 활기가 돋는 공연장. 상상만 해도 즐거워지네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