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 & Now] 넥슨, 게임사 최초 K리그 경기 중계

중앙일보

입력 2022.08.09 00:02

지면보기

경제 04면

넥슨은 국내 게임사 최초로 스포츠 중계권을 확보하고 프로축구 K리그 경기를 온라인 축구게임 ‘FIFA(피파) 온라인 4’ 홈페이지에서 중계한다고 8일 밝혔다. 중계 해설진은 축구 예능 유튜브 채널 ‘이스타TV’에서 활동하는 해설가 이주헌·박종윤이 맡았다. 기존 중계와 다르게 실시간 채팅 기능을 도입해 이용자와의 소통을 강화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