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배 AI와 함께하는 바둑 해설] AI 정석, AI 미스터리

중앙일보

입력 2022.06.27 00:03

지면보기

경제 04면

〈준결승전〉 ○ 양딩신 9단 ● 신진서 9단

장면 2

장면 2

장면 ②=AI가 등장한 후 바둑판은 온갖 ‘신형’으로 교체되었다. 백1로 달아나자 신진서는 흑2 젖히고 4 건너 붙인다. 이 모든 수법과 행마도 다 AI가 가르쳐 준 것이다. 그런데 흑2~8까지 수순이 진행되면서 흑의 그래프가 미세하게 내려가고 있다. AI는 흑2로는 엉뚱하게 A의 침투를 권하고 있다. 이런 대목은 진정 알 수 없는 영역이다. 인간이 풀기 힘든 AI의 미스터리다. 양딩신도 좌하에서 보복적으로 9, 11을 들고나온다. 흑의 최선은 무엇일까.

실전진행

실전진행

◆실전진행=먼저 실전부터 본다. ‘신공지능’이란 별명이 말해주듯 초반의 이런 부분적인 변화는 AI와 신진서가 똑같다. 신진서는 우상과 달리 흑1로 먼저 뚫은 다음 3으로 잡았는데 AI를 보니 역시 똑같았다. 양딩신도 A의 정석 대신 4로 두었는데  백△의 기착점을 활용한 좋은 수. 여기서 흑은 백 모양을 어떻게 파괴할 수 있을까. 오늘의 숙제다.

참고도

참고도

◆참고도=우상처럼 흑이 곧장 1로 잡는 수는 이 장면에선 큰 실패가 된다. 백2 이으면 3 연결해야 하는데 백4 정도만 두어도 좌변 일대의 백모양이 위력적으로 변한다.

박치문 바둑칼럼니스트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