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레로 주니어 45호포, 오타니 제쳤다

중앙일보

입력 2021.09.14 10:47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22·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오타니 쇼헤이(27·LA 에인절스)를 제치고 메이저리그(MLB) 홈런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홈런 친 게레로 주니어. [로이터=연합뉴스]

홈런 친 게레로 주니어. [로이터=연합뉴스]

게레로 주니어는 14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의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2021 MLB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경기에서 3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6회 말 홈런을 쏘아올렸다.

팀이 7-0으로 앞선 6회 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 타석에 들어선 게레로 주니어는 상대 좌완 불펜 투수 애덤 콘리의 5구째 시속 97.1마일(약 156.3㎞)짜리 포심 패스트볼을 노려쳐 왼쪽 담장을 넘기는 솔로 아치를 그려냈다. 시즌 45호 홈런이다.

게레로 주니어는 9월 들어서만 5개의 홈런을 몰아치고 있다. 게레로 주니어는 오타니(44홈런)를 제치고 MLB 전체 홈런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