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inion :e글중심

가세연 멤버들, 출석 불응으로 체포때까지 생중계

중앙일보

입력 2021.09.08 17:53

업데이트 2021.09.08 18:09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가로세로연구소의 텅 빈 모습. [뉴스1]

7일 오후 서울 강남구 가로세로연구소의 텅 빈 모습. [뉴스1]

경찰이 지난 7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운영진인 강용석 변호사와 김세의 전 기자, 김용호 씨를 체포했습니다. 이들은 사이버 명예훼손 등 혐의로 피소된 사건과 관련해 출석하라는 10여 차례의 요구에 불응해 이날 긴급체포됐습니다. 가세연 관계자들은 이에 대해 과도한 법 집행이라며 반발했습니다. 가세연 3인방의 체포를 집행한 서울 강남경찰서 관계자는 "통상 3회 이상 경찰 소환조사에 출석을 거부하면 체포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감 변호사와 김 전 기자는 자택에서 경찰이 문을 따고 들어오는 장면을 유튜브 채널에서 생중계했습니다. 체포 와중에도 가세연 영상을 찍어 채널에 업로드한 것을 두고 비판이 일고 있습니다. “체포되는 와중에도 수금이라니. 대단하다.” “자극적, 선정적인 지라시로 클릭질 유도해서 돈 벌던 버릇 못 버리지. 10번 넘게 출석에 응하지 않아서 잡으러 온 걸 생방송으로 내보내며 또 돈을 벌고 있네.” “체포 장면도 돈벌이로 이용하네. 국가공권력이 얼마나 우스웠으면.”

평소 자극적인 내용의 스캔들을 보도하던 점을 비판하는 네티즌이 있습니다. “저들이 다른 이의 삶에 끼친 해악을 보면 가만둬서는 안 된다는 생각이 든다.” “차라리 정치인 상대로만 그런 거면 몰라도 연예인 위주로 헛소리하다 보니 쉴드가 없네.” “수준은 그렇다 치고 인권침해 일삼잖습니까. 표현의 자유로 보호해줘선 안 될 듯한 행태들.” “자극적인 소재로 가짜뉴스 유포하는 주범. 유명인들 모욕하고 매번.”

친정권 인사들을 비판했다는 이유로 문까지 따고 들어가 이들을 체포한 것 아니냐는 의견도 있습니다. "조국, 이인영 비판한 것 때문에 체포영장 발부한 건 아닌가? 명예훼손에 경찰 수십명이 간 것도 이상함." "대표 우파 유튜브 잡아들이는 거 아니냐? 조국과 이인영이 명예훼손으로 고소 했다던데?" "명예훼손이 이렇게 큰 죄였나? 경찰들 우르르 와서 문 딴 다음 체포해 갈 정도로?"

e글중심이 네티즌의 다양한 생각을 모았습니다.

* e 글 중심(衆心)은 '인터넷 대중의 마음을 읽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

* 커뮤니티 글 제목을 클릭하시면 원문을 볼 수 있습니다.

* 반말과 비속어가 있더라도 원문에 충실하기 위해 그대로 인용합니다.

#네이버

"출석 요구 아주 그냥 말아드셨네. 그러니 출석하셔서 당당히 죄가 없음을 주장하시지, 이런 어그로를."

ID 'haha****'

#다음

"안 나와 잡혀간 거지. 딱히 당신들 탄압 한 걸로는 안 보이는데. 진작 출석하지 그랬어."

ID '수퍼노바'

#에프엠코리아

"조사받으러 오라는데 계속 오라고 몇 번이나 통보해도 안 오니까 구속이 아니라 체포하는 거잖아. 강제로 조사 받게 하려고."

ID '먀야뱌쟈댜먀야 '

#클리앙

"같아요. 저거 그냥 소환 하는데 불응한거라 체포되어 봤자 별거 없고, 저런 모습 보여 주면서 지난 번에도 순식간에 수천만원 당겼다고."

ID '라이투미'

#클리앙

"보여줘야 수퍼챗도 더 들어오고."

ID '팅커테일러'

#네이버

"공부 좀 했으면 다른 사람 위해서 일 좀 해라. 뒷통수에 뒷담화하지 말고. 헛소리로 돈 벌면 좋냐."

ID 'psc9****'

최지혜 인턴기자

지금 커뮤니티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는 이슈들입니다.
제목을 클릭하면 원글로 이동합니다.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