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차 결승 도전 좌절' 김경문호, 올림픽 준결승 한·일전 패배

중앙일보

입력 2021.08.04 22:30

4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야구 한국 vs 일본 준결승 경기. 3회말 김경문 감독이 그라운드를 바라보고 있다. 요코하마= 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H

4일 일본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야구 한국 vs 일본 준결승 경기. 3회말 김경문 감독이 그라운드를 바라보고 있다. 요코하마= 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H

한국 야구가 13년 만에 성사된 올림픽 야구 한·일전에서 패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야구 대표팀은 4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야구 준결승 일본전을 2-5로 패했다. 패자 준결승으로 밀려난 대표팀은 5일 저녁 결승 진출을 놓고 미국과 맞대결한다. 이 경기를 승리하면 일본과 금메달을 놓고 다툰다. 만약 패자 준결승에서도 패한다면 7일 낮 도미니카공화국과 동메달 결정전을 치른다.

이날 경기는 2008년 베이징올림픽 준결승전 이후 13년 만에 성사된 올림픽 한·일전이었다. 한국은 베이징 대회에서 일본을 꺾고 결승에 올라 9전 전승으로 사상 첫 올림픽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야구는 베이징을 끝으로 올림픽에서 퇴출당했다가 13년 만인 이번 대회 부활했다.

한국은 1회 초 찬스를 놓쳤다. 선두타자 박해민의 볼넷, 1사 후 이정후가 2루타를 때려냈다. 하지만 1사 2, 3루에서 4번 양의지와 5번 김현수가 연속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일본은 흔들리던 선발 아마모토 요시노부(5와 3분의 1이닝 9탈삼진 2실점)가 빠르게 안정감을 찾았다.

일본은 3회 말 '0'의 균형을 깼다. 선두타자 무라카미 무네타카와 카이 타쿠야가 연속 안타를 기록했다. 이어 야마다 테츠토의 희생번트로 1사 2, 3루. 사카모토 하야토의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손쉽게 첫 점수를 올렸다.

5회 말에는 선두타자 야마다가 2루타를 기록한 뒤 사카모토의 외야 플라이 때 3루까지 진루했다. 이어 1사 3루에서 나온 요시다 마사타카의 중전 적시타로 2-0을 만들었다.

한국은 뒷심을 보여줬다. 6회 초 선두타자 박해민이 좌전 안타로 출루했다. 일본 좌익수 곤도 겐스케가 공을 더듬는 사이 2루까지 내달려 무사 2루. 강백호의 적시타로 한 점을 따라붙었다. 무사 1루에서 이정후의 안타로 1, 3루 찬스를 연결했고 1사 후 김현수가 동점 적시타를 터트렸다. 하지만 1사 1, 2루에서 추가점을 뽑지 못했다.

일본은 8회 말 결승점을 뽑았다. 안타 1개와 볼넷 2개로 만든 2사 만루에서 야마다가 고우석을 상대로 싹쓸이 2루타를 터트렸다.

한국은 4번 양의지가 4타수 무안타 4삼진으로 부진한 게 뼈아팠다. 일본은 1번 야마다가 4타수 2안타 1득점 3타점 맹타를 휘둘렀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