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난 첫사랑과 결혼, 공개 연애 순간 만인의 표적"

중앙일보

입력 2021.07.23 12:58

사진 유튜브 '시즌비시즌'

사진 유튜브 '시즌비시즌'

가수 비(정지훈)가 연애 상담을 해주며 자신의 연애 스타일을 밝혔다.

비는 2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에 '대한민국 공식 도둑들 열애썰 푼다'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비는 공개 연애 중인 유튜버 커플과 함께 연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비는 '연애 상담을 해달라'는 요구에 "많은 경험이 없다"며 "첫사랑과 결혼했다. 그래서 해줄 말이 많이 없다. 짐작해서 하겠다"고 밝혔다.

'미녀와 야수 커플이라 고민'이라는 커플에 대해선 "나도 그런 부분에서는 이해가 된다"며 "여자친구가 예쁘다고 하면 좋은 일이다"고 말했다.

사진 유튜브 '시즌비시즌'

사진 유튜브 '시즌비시즌'

공개 연애에 대해선 "득보다는 실이라고 생각한다. 공개하는 순간 만인의 표적이 된다. 표정이 조금만 안 좋으면 싸웠다고 한다"고 했다.

비는 또 "야망이 있고 빚이 없는 남자를 만나야 성공한다"며 "0에서 유를 창조한 사람을 만나야 한다. 언제든지 쓰러져도 다시 일어날 수가 있다"고 주장했다.

연인과 핸드폰 비밀번호를 공유하냐는 물음에는 "그건 안 된다. 전화기를 공유하는 건 안 좋은 습관이다. 모르는 게 약"이라고 말했다.

비는 또 "사랑은 내가 미쳐야 한다. 궁금해져야 사랑이다. 그래야 결혼해도 서로 존중하고 존경하면서 살 수 있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