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가던 女에 "성관계 하자" 황당 요구 50대, 거부당하자 한 짓

중앙일보

입력 2021.06.20 22:35

업데이트 2021.06.20 23:28

길에서 마주친 20대 여성에게 성관계를 요구했다가 거부당하자 마구 때린 혐의를 받고 있는 50대 남성이 20일 구속됐다.

서울 강북경찰서. [연합뉴스]

서울 강북경찰서. [연합뉴스]

서울 강북경찰서는 처음 보는 20대 여성을 폭행한 50대 남성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이 발부됐다고 이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8일 오후 10시 20분쯤 강북구 미아동의 길가에서 귀가 중이던 20대 여성 B씨를 마주쳤다. A씨는 B씨에게 다가가 갑자기 "성관계 하자"며 황당한 요구를 했다. 두 사람은 전혀 모르는 사이였다. B씨가 거절하자 A씨는 주먹과 발로 A씨를 무차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주변에 있던 행인들이 목격한 뒤 A씨를 제지하고 경찰에 신고했다고 한다.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하고 있다.

여성국 기자 yu.sungkuk@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모비온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