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노태문의 “채널고정”…삼성 갤럭시언팩 하루 남았다

중앙일보

입력

삼성의 모바일 최신 기기 공개 행사인 '갤럭시 언팩'이 하루 남았다. 지난 3일 밤 소셜미디어 '유튜브'와 온라인 뉴스룸을 통해 삼성전자는 언팩 2차 예고 동영상(트레일러)을 공개했다.

BTS도 언팩에 등장할 전망  

35초 분량의 동영상 도입 부분엔 갤럭시노트20과 대화면 폴더블 폰 '갤럭시Z폴드2'의 실루엣이 비친다. 삼성에선 처음으로 노이즈캔슬링 기능이 들어간 무선이어폰 '갤럭시버즈 라이브', 갤럭시워치3, 태블릿 '갤럭시탭S7'도 그 모습을 드러낸다. 이들 5가지 신제품은 오는 5일 밤 11시(한국시간) 온라인 생중계되는 삼성 갤럭시 언팩에서 처음 공개된다.

 삼성전자가 지난 3일 오후 자사 뉴스룸 등을 통해 공개한 언팩 2차 공식 예고영상(트레일러)에 BTS가 등장하고 있다. [삼성전자 유튜브 캡쳐]

삼성전자가 지난 3일 오후 자사 뉴스룸 등을 통해 공개한 언팩 2차 공식 예고영상(트레일러)에 BTS가 등장하고 있다. [삼성전자 유튜브 캡쳐]

특히 동영상 중간에는 보이그룹 '방탄소년단'(BTS)가 출연해 5일 갤럭시 언팩에서도 실제 등장할 가능성이 점쳐진다. 삼성전자는 사전녹화 방식의 동영상과 생중계 영상을 섞어 언팩을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은 올 상반기 BTS와 협업해 보라색상의 '갤럭시S20 BTS 에디션'을 내놓기도 했다.

삼성은 5일 언팩에서 노트20에 주력할 전망이다. 노트20 울트라는 S펜의 필기 지연 속도가 9밀리세컨즈(ms·100분의 1초)까지 줄어든 게 특징이다. 이뿐 아니라 삼성은 마이크로소프트(MS)의 게임 콘솔 '엑스박스'용 게임을 노트20에서 구독 형태로 지원할 계획이다. 주로 10대부터 30대까지 게임을 즐기는 이용자를 위한 서비스다.

삼성전자 노태문 무선사업부장. [자료 삼성전자 유튜브 캡처]

삼성전자 노태문 무선사업부장. [자료 삼성전자 유튜브 캡처]

트레일러 말미에는 삼성의 스마트폰 사업을 책임지는 노태문 무선사업부장(사장)도 등장한다. 노 사장은 영어로 "채널 고정"(stay tuned)을 외치며 5일 있을 언팩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언팩에서도 노 사장은 직접 등장해 기조 연설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