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日 이지스함, 北 미사일 발사 대비 해상 합동훈련 실시

중앙일보

입력

미사일 요격 능력을 갖춘 일본 해상 자위대의 이지스함 곤고함(왼쪽)과 초카이함이 일본 나가사키현 사세보기지에 정박해 있다. [중앙포토]

미사일 요격 능력을 갖춘 일본 해상 자위대의 이지스함 곤고함(왼쪽)과 초카이함이 일본 나가사키현 사세보기지에 정박해 있다. [중앙포토]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를 대비해 일본 이지스함과 미 해군 이지스 구축함이 합동훈련을 벌였다.

25일 교도통신은 이날 나가사키 사세보 기지를 거점으로 일본의 이지스함 '초카이'와 가나가와현 미 해군 요코스카 기지를 거점으로 하는 미 제7함대 소속 이지스 구축함이 합동훈련을 진행했다.

교도통신은 이날 훈련이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비해 요격목표 탐지 및 절차를 확인하기 위한 것이라도 보도했다.

실제 이날 두 이지스함은 동해 쪽 해상에서 모의 미사일 요격목표를 설정해 정보교환과 전술운용을 확인하고 통신훈련을 실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