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건♥지연, 점심 데이트 포착… 커플룩 입고 애정과시 '알콩달콩'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2015.12.14 16:33

 

기사 이미지

이동건, 지연 [사진 일간스포츠]

이동건♥지연, 대낮 당당한 '커플룩 데이트'

이동건♥지연 커플이 대낮에도 당당한 데이트를 즐겼다.

'13세 연상연하' 이동건(35)과 티아라 지연(22)의 애정전선에는 이상이 없었다.

두 사람은 14일 점심 강남 도산공원 한 레스토랑서 다정히 식사를 했다. 나란히 앉은 누가봐도 커플인지 알아보게 눈에 띄었다. 블랙 커플룩을 맞춰 입고, 검은 검은 모자까지 연출해 연예인이 아니라고 해도 커플인지 단번에 알아볼 수 있는 차림이었다.

이동건과 지연의 미모는 감춰도 빛이 났지만 두 사람은 주위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고 식사를 나눴다. 특히 지연은 이동건에게 애교섞인 목소리로 대화하는 등 보기좋은 커플의 정석이었다. 서울 강남 한복판 그것도 월요일 점심이라는 유동인구가 많은 시간에도 당당한 모습이 놀라울 정도.

두 사람은 지난 6월 중국 청두에서 한중합작 영화 '해후'를 촬영하며 처음 만났다.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인도양을 향하는 크루즈선상에서 펼쳐지는 두 남녀의 로맨스를 그린 작품으로 극중 이야기가 실제로 발전한 것이다.

이동건은 앞서 '지연과 서로 조금씩 알아가고 있다. 나보다 많이 어린 친구지만 나이차를 느껴본 적이 없을 만큼 오히려 내게 의지가 되어줄 만큼 현명하고 신중한 사람이다. 아시다시피 아직 철이 덜들었다'며 '우리 두 사람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이 있을 것이다. 남들 얘기에 흔들리지 않는다. 그녀는 내가 지켜줄것이다'는 말로 열애를 고백했다.

이동건♥지연 공개 데이트, 강남 레스토랑서 커플룩입고 식사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일간스포츠]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