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소속사 대표와 10년째 열애중…단점? "주변 오빠들 없어진다" 폭로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두시의데이트 진주

 
'2시의 데이트 박경림' 진주가 10년 열애 중이라고 고백했다.

26일 방송된 MBC FM4U '2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에서 DJ 박경림이 "아직 연애 중이냐"고 묻자 진주는 "연애는 계속 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경림이 "내가 아는 그분 맞냐"고 묻자 진주는 "그런 질문 많이 하는데 맞다"고 말했다. 박경림은 "대단한게 10년이 넘지 않았냐"고 밝혔고 진주는 "그렇다. 10년이 넘으면 안 센다"고 장기 연애 중임을 알렸다.

두시의데이트 진주

박경림은 "여러번 봤는데 옆에서 항상 잘 챙겨주는 멋진 분이다"고 말했다. 이에 진주는 "아니다. 방송 할 때만 그렇다. 스케줄 있을 때만 그렇다"고 정정했고 박경림은 "소속사 대표님이기 때문에"라고 밝혔다.

박경림은 "장혜진이 조언해줄게 있을거 같다. 사내연애. 소속사 대표와의 연애 뿐 아니라 결실도 맺었다. 장단점이 뭐냐"고 물었다.

이에 장혜진은 "장점은 워낙 같은 계통에서 일하니까 얘기 안해도 너무 잘 안다. 그게 장점이라면 장점인데 단점은 내가 어디서 뭘하는지 너무 잘 안다. 새 장에 갇힌 새도 아니고 그런게 불편하다"고 말했고 진주는 "맞다. 술 약속이 줄고 주변에 하나둘씩 술 사주던 오빠들도 많이 없어진다"며 공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MBC FM4U '2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 보이는 라디오 캡처]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