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서울 영하 13도 등 전국에 매서운 강추위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2014.12.17 10:12

업데이트 2014.12.17 10:58

17일 서울이 영하 13도를 기록하는 등 올해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였다. 서울은 낮 최고 기온도 영하 7도를 기록하는 등 하루종일 강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이에따라 이날 시민들은 중무장을 하고 출근길에 나섰다.

이번 추위는 사흘 정도 계속되며 19일 낮에는 전국적으로 눈이 내릴 전망이다. 이후 21일 강추위가 다시 찾아온 뒤 다음 주 초쯤 평년 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보고 있다.

최효정ㆍ김세희 기자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