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하 결혼 "8년 사귄 여자친구와 내년 1월 화촉…첫사랑과 결혼"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2013.12.05 19:18

정동하 결혼 [사진 KBS]

 
‘정동하 결혼’.

밴드 부활의 멤버 정동하가 대학생 때부터 사귄 여자친구와 결혼한다.

5일 소속사 부활 엔터테인먼트는 “내년 1월 정동하가 8년 동안 사귄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전했다. 이어 “예비신부가 연예인이 아니기 때문에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된다. 구체적인 날짜 및 장소를 밝히는 것에 대해서는 신중을 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동하와 결혼하는 예비 신부는 대학 시절 처음 만난 첫사랑으로 알려졌다. 오래 만난 여자친구가 있음을 방송을 통해 밝혀온 상태였다.

네티즌들은 “정동하 결혼, 8년 만나고 결혼한다니 대단하다”, “정동하 결혼하는구나. 축하합니다”, “정동하 결혼, 첫사랑과의 결혼 멋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