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분양 포커스] 초역세권 최대 37% 한시적 할인… 분양선시공 후분양, 계약 즉시 수익 발생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02면

안틸리아자양

‘안틸리아자양’(거실·침실에서 바라본 뷰)은 이미 건물이 완공된 상태에서 공급하는 선시공 후분양 단지다.

‘안틸리아자양’(거실·침실에서 바라본 뷰)은 이미 건물이 완공된 상태에서 공급하는 선시공 후분양 단지다.

서울 지하철 2호선 구의역 초역세권에 1~2인용 오피스텔&소형아파트가 한시적으로 최대 37% 할인 분양에 들어갔다. ㈜다안산업개발이 서울 광진구 자양동에 공급하고 있는 ‘안틸리아자양’이다. 지하 1층~지상 11층 규모이며 전용면적 28.86㎡, 복층면적 15.32㎡, 실사용 면적 44.18㎡의 단일 평형 68가구(실)이다.

2호선 구의역서 2분 거리

구의역에서 2분 거리의 초역세권에 들어서는 만큼 교통이 편리하다. 잠실대교를 통한 송파와 강남 접근성도 뛰어나다. 또 광나루와 자양로의 교차지역으로 동서울터미널 이용이 쉽고 주변에 30여 개 버스노선이 있어 대통교통 이용도 편리하다.

여기에 자양로·아차산로·올림픽대교·강변북로·올림픽대로·동부간선도로·외곽순환도로 이용이 쉬운 사통팔달의 교통 요충지로 서울과 수도권 각 지역으로 이동도 편리하다.

광진구청·구의회·보건소가 들어서는 광진구 중심부에 위치한 배산임수의 평지 지형으로 입지여건 또한 뛰어나다. 자양초·건대부중·동국대부속여중·건대부고·동국대부속여고·건국대·세종대·한양대 등이 밀집해 있다. 단지 주변에 롯데백화점·이마트·자양전통시장·롯데시네마·건국대병원 등 생활인프라도 잘 갖춰져 있다. 뚝섬한강공원·어린이대공원·아차산 등 녹지공간도 많다.

주변 개발호재도 풍부하다. 단지 바로 옆에는 광진의 오랜 숙원사업인 첨단업무복합단지가 2025년 완공과 입주를 목표로 공사가 한창이다. 지하철 2호선 구의역 바로 앞 KT부지와 동부지원·동부지검 이전 부지엔 연면적 50만5862㎡ 규모의 복합타운이 건설된다. 또 동서울터미널 현대와 사업도 2025년 사업 착수를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1가구 2주택 산정 대상서 제외

건물 내부에는 층간 소음방지 설계가 적용되고 건축물 에너지 효율등급 1+등급의 고단열 창호 시스템이 설치된다. 또 지역에서 희소가치가 큰 분리형 2베이, 침실 1+1 복층형 구조로 한강·잠실롯데타워·종합운동장 등의 조망이 가능하다. 1·10 부동산대책에 따라 향후 2년간 구입 또는 임대등록(매입임대)할 경우 주택 수 산정 대상에서 제외된다.

건물이 준공완료돼 전세는 최소 3억 원 이상, 월세는 보증금 3000만 원에 임대료 150만원 선임대로 입주한 세대들이 있다.
문의 02-456-1040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