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시선집중] 복지·교육·환경·재난안전 분야 등 공공 이익과 공동체 발전에 기여한 5명 수상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지면보기

03면

한국서부발전·한국사회복지협의회‘제5회 대한민국 체인지메이커’시상식

한국서부발전과 한국사회복지협의회는 한국서부발전 태안 본사에서 ‘제5회 대한민국 체인지메이커’ 시상식을 진행했다. [사진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한국서부발전과 한국사회복지협의회는 한국서부발전 태안 본사에서 ‘제5회 대한민국 체인지메이커’ 시상식을 진행했다. [사진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한국서부발전과 한국사회복지협의회는 지난 9일 한국서부발전 본사(태안)에서 ‘제5회 대한민국 체인지메이커’ 시상식을 개최했다. 올해로 5회를 맞은 ‘대한민국 체인지메이커 시상식’은 한국서부발전이 주최하고,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주관하며 보건복지부와 중앙일보가 후원하는 행사로, 우리 사회의 다양한 문제 해결을 위해 혁신적인 활동을 펼쳐온 혁신가들을 발굴해 시상하고 있다. 한국서부발전과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혁신 모델을 선도하고, 지속가능 변화를 만들어가는 체인지메이커를 발굴해 대외적으로 알리기 위해 2019년에 시작했다. 현재까지 29명의 체인지메이커를 발굴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형덕 한국서부발전 사장과 김성이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 신현두 보건복지부 사회서비스자원과장, 최명기 중앙일보 사업국장, 방대욱 다음세대재단 대표이사(심사위원), 수상자(5명), 역대 수상자(1명)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시상식에서는 복지, 교육·문화, 환경, 재난안전 분야에서 혁신적 활동을 통해 공공의 이익과 공동체 발전에 기여한 5명의 체인지메이커들에게 한국서부발전 표창장이 수여됐다. 이번 대한민국 체인지메이커로는 이채진 주식회사 코끼리공장 대표이사와 함께 박경돈 ㈜플립 대표이사(복지분야), 이승우 119레오㈜ 대표(환경분야), 김동훈 (사)더프라미스 상임이사(재난안전분야), 박은미 (사)니트생활자 대표(교육문화분야)가 선정됐다. 수상자에게는 각 1000만원의 상금과 표창장, 상패가 수여됐다.

복지분야 체인지메이커로 선정된 이채진 대표이사에게는 보건복지부 장관상이 추가로 수여됐다. 이채진 대표는 폐장난감을 활용한 순환모델 개발로 시니어와 발달장애인 일자리를 창출하고 연간 5만여개의 장난감을 취약계층 아동복지시설에 무상 제공하는 등 고용과 복지의 선순환 생태계 조성에 앞장선 공로를 인정받았다.

박형덕 한국서부발전 사장은 “세상을 바꾸고 공동체 발전에 기여한 체인지메이커들은 기업의 ESG경영에 영감과 통찰을 제공한다”며,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고 실천적 대안을 제시해 대한민국 혁신을 선도하는 체인지메이커를 꾸준히 발굴하고 서부발전의 ESG경영 성과 확산에도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김성이 한국사회복지협의회 회장은 “대한민국 체인지메이커 시상 프로그램을 통해 혁신가를 발굴하고 지원함으로써 변화의 씨앗을 뿌리고 그 가치를 확산시켜 지속 가능한 변화를 실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