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스테어, 박소연 작가 개인전 'I was born in metal' 개최

중앙선데이

입력

'I was BORN in Metal' 팜플렛

'I was BORN in Metal' 팜플렛

제이스테어가 이달 15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박소연 작가의 작품들을 선보이는 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에서 작가는 24점 가량의 작품들을 선보인다.

가장 양극에 있는 인공적인 ‘금속’이라는 소재를 활용해온 작가는 예술과 과학의 융합에서 파생되는 충돌과 완전히 극복될 수 없는 윤리적 문제에 대해 모색, 작품을 통해 작가만의 언어로 설명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선 이전보다 훨씬 큰 규모있는 작품들이 소개되며 장소에 특성에 맞춰 ‘유기적인’ 형태로 제작한 점이 돋보인다. 작품을 구성하는 개별적 요소들은 생생하면서 동시에 공간과 조화로운 전체를 이루고 있다. 메카닉의 유사적 특징적 요소와 기능적 의미성을 분석함으로써 박소연의 작품 세계를 보다 심층적으로 이해하고, 앞으로 확장될 작가의 예술세계의 가능성을 탐구해 보는데 의미가 있다.

박소연 작가 작품

박소연 작가 작품

이외에 전시회를 보다 입체적으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들도 준비되어 있다. 전시장 1층에 설치된 영국 메리디안(Meridian) 하이엔드 오디오릍 통해 관람객들은 작품뿐만 아니라 작가가 직접 제작한 음악을 들으며 보다 더 확장된 체험을 할 수 있다. 메리디안 오디오는 기아 K8, EV6 그리고 올해 새롭게 런칭한 EV9차량에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을 제공중이다. 조향사 느바에(nevaeh)가 전시장 공간의 향을 맡았으며, 전문강사를 초빙하여 싱잉볼과 메디테이션, 크리스탈볼과 아로마테라피 등의 프로그램 체험도 제공한다.

제이스테어가 직접 운영하는 갤러리스테어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시회의 프리뷰 오프닝은 15일 13시부터 17시까지이며 12월 16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진행된다.

박영덕 기자 park.youngduck@joins.com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