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교육이 미래다] Language&AI 등 8개 학부 신설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 이끌 인재 육성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03면

한국외국어대학교

한국외국어대학교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서울캠퍼스, 글로벌캠퍼스에 총 8개의 새로운 학부를 개설한다. [사진 한국외대]

한국외국어대학교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서울캠퍼스, 글로벌캠퍼스에 총 8개의 새로운 학부를 개설한다. [사진 한국외대]

한국외국어대학교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캠퍼스별 특성화 발전을 본격화한다. 서울캠퍼스는 어문·사회과학 중심의 다국어 데이터 기반 외국학 융합으로 특성화하고, 글로벌캠퍼스는 정보기술(IT)·생명공학기술(BT)·문화기술(CT) 기반 실용학문 융합으로 특화 발전을 추진한다. 한국외대가 2024학년도 신설하는 8개 학부를 소개한다.

서울캠퍼스 최초의 공학 학부인 ‘Language &AI융합학부’는 ▶언어의 본질을 이해하고 언어 자원의 과학적 활용이 가능한 인공지능(AI) 전문 개발 인재 ▶AI 비서, 지능형 인간-기계 인터랙션 등 미래 혁신 응용 시스템 개발 역량을 갖춘 인재 양성을 목표로 한다. ‘Social Science &AI융합학부’는 사회과학에 대한 지식과 빅데이터·AI 활용 능력을 접목해 미래 산업 변화에 대처할 수 있는 역량 개발에 역점을 둔다. 특히 ▶외국어 능력과 사회과학 전문 지식을 바탕으로 데이터를 가공·분석하는 능력을 갖춘 디지털 혁신 인재 ▶데이터 활용 지식과 분석 능력을 기반으로 사회 요구에 부응하는 서비스를 창출하는 전문 인재를 양성한다.

글로벌캠퍼스의 ‘Finance & AI융합학부’는 금융과 AI·데이터 기술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글로벌 핀테크 서비스와 비즈니스를 선도할 인재를 길러낸다는 계획이다. ‘AI데이터융합학부’의 교육 목표는 AI와 데이터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융합적 문제 해결 능력을 지닌 인재를 배출하는 것이다.

‘디지털콘텐츠학부’는 Culture & Technology 융합대학 소속으로 ▶문화와 테크놀로지, 비즈니스 융합형 글로벌 인재 ▶외국어 역량 기반의 디지털 콘텐트 전문 인재 등을 양성한다. 디지털콘텐츠학부와 같은 대학 소속인 ‘투어리즘 & 웰니스학부’는 글로벌 관광 및 웰니스 헬스케어 관련 산업을 주도할 수 있는 인재를 육성한다. ‘반도체전자공학부’는 국제적 감각을 지닌 반도체 및 전자 공학 전문가, 반도체 산업의 발달을 이끌 창의 인재를 키우고, ‘기후변화융합학부’는 자연과학·공학과의 융복합 교육을 통해 미래의 기후 변화 산업을 선도할 글로벌 융합 인재를 길러낸다는 계획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