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창업지원단, '미라클, K-스타트업 데모데이' 개최

중앙일보

입력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창업지원단(단장 김종선, 이하 서울과기대 창업지원단)은 지난 11월 7일, 서울시 강남구 소재 그랜드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미라클, K-스타트업 데모데이’행사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미라클, K-스타트업 데모데이’는 국내 주요 벤처캐피탈을 대상으로 IR 피칭을 진행하여, 성장 발판을 마련하기 위한 투자유치를 위해 마련된 행사이다.

이번 데모데이에서는 ▲매쉬업엔젤스 ▲블루포인트파트너스 ▲에스와이피 ▲이노폴리스파트너스 ▲플래티넘기술투자 ▲탭엔젤파트너스 등의 투자사를 대상으로 미라클(글로벌 시장진입개척단) 프로그램 선정 기업인 7개 사(메타온테크, 온전히, 아이딕션, 이지큐어, 오이사공, 유니라인, 베슬에이아이코리아)가 자사의 혁신적인 기술과 사업 모델을 선보이는 IR 피칭을 진행했다.

이를 통해 창업 기업들에게 자금 조달 뿐만 아니라 비즈니스 모델 고도화와 글로벌 전략 수립에 다채로운 의견을 공유하도록 하고, 투자자와 네트워킹을 제공함으로써 실질적인 투자유치를 통한 사업 성장 가능성을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종선 서울과기대 창업지원단장은 “창업기업들이 세계 무대에서 경쟁할 수 있는 창업 생태계의 기틀을 마련하고 글로벌 혁신 창업의 중심축을 구축할 것”이라고 소감을 말했다.

정경희 서울과기대 창업지원부단장은 “그동안 쌓아온 창업지원 역량을 활용하여 K-글로벌 유니콘 선도기업 배출 전략으로 글로벌 기업 협업 프로그램 목표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힘찬 포부를 밝혔다.

한편, 서울과기대 창업지원단은 메이커스페이스 구축·운영 사업(전문랩), 예비창업패키지, 초기창업패키지 및 글로벌 기업 협업 프로그램 등의 주관 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