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정태영 현대카드?현대커머셜 대표이사 부회장

상품?브랜딩?테크 영역에서의 전례 없는 혁신 행보로 업계 최하위였던 현대카드를 1000만 고객이 이용하는 금융 테크 기업으로 일궜다. 활발한 SNS 활동으로 젊은 층과 소통하는 걸 즐긴다.

응원
0

기자에게 보내는 응원은 하루 1번 가능합니다.

(0시 기준)

구독
-

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