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결과
  • [부고] 김예회

     ▶김예회씨(전 서울백병원 원장)별세, 김인혜·인영·인아씨 부친상, 문정섭(서울백병원 소화기내과 과장)·최재진(강동연세이비인후과 원장)·장일수씨 장인상=4일 서울대학교병원, 발인

    중앙일보

    2018.10.04 20:50

  • “경찰진입 결정” 듣고 눈앞 캄캄/시국홍역 김예회 백병원원장

    ◎환자 이송 다른병원서 외면해 씁쓸 『부검문제가 평화적으로 해결되어 다행스럽게 생각하지만 그동안 병원환자들이 겪은 피해는 이루 말할 수 없습니다.』 2주가 넘게 김귀정양의 시신이

    중앙일보

    1991.06.10 00:00

  • 고령화하는 사회|건강하게 삽시다|난치병 정복 멀지 않았다

    「건강하게 살자.」건강한 삶을 누리기 위해서는 영양· 섭생· 운동도 중요하지만 암을 비롯한 난치병을 극복해야 한다. 이제 21세기를 맞기까지 10년 남짓 남았다. 그 사이에 이들

    중앙일보

    1988.09.22 00:00

  • 항암 복합화학요법 큰 효과 인제의대 전체회 교수

    시스플라틴을 주축으로 한3∼4제 복합화학요법이 진행 위암환자에게 뚜렷한 항암효과를 보인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나왔다. 17일 워커힐 쉐라톤호텔에서 일린 제39차 대한내과학회 추계학

    중앙일보

    1987.10.20 00:00

  • 백병원 암센터 문 열어

    ○…인제의대부속 백병원은 암센터를 개설, 19일 문을 열었다. 서울중구저동 백병원 안에 설치된 암센터 (소장 김예회교수) 는 내과를·비롯, 외과·소아과·산부인파·흉부외과·정형외과

    중앙일보

    1983.10.19 00:00

  • 암협회 새 임원진

    ○…대한암협회가 암퇴치운동의 활성화를 위해 정관을 바꾸는 한편 새로운 임원진을 구성했다. 암협회는▲암에대한 조기진단및 치료에관한 계몽▲암 발생과 예방등에 관한 연구지원▲암 예방및

    중앙일보

    1983.02.19 00:00

  • 수명의 공적 1호 암

    현재 미국에 유학중인 C군(23)은 지난 75년 왼쪽 대퇴골 아래쪽이 갑자기 아파 모 대학병원에서 진찰을 받은 결과 골육종이라는 선고를 받았다. 뼛속의 골수에 암이 발생한 것이므로

    중앙일보

    1982.02.20 00:00

  • 위암치료 새방법 개발한 김예회교수|“의외의 효과”에 자신도 놀라

    ○…『66년부터 16년간 암의 화학요법치료에 매달려 살아왔지만 금년이 가장 보람을 느꼈던 한해같습니다.』 지난 11월14일 위암의 획기적인 화학요법제 치료방법을 발표했던 김예회교수

    중앙일보

    1981.12.19 00:00

  • 인제의대 김예회교수 3가지화학료법제 병용

    우리나라 남자암중 가장높은 발생률을 보이고있는 위암치료에서 획기적인 화학요법이 개발된것으로 알려졌다.인제의대부속 백병원 내과 김수회(46)과장은 14일 10명의 상당히 진행된 위암

    중앙일보

    1981.11.14 00:00

  • 실용화 안된 암 치료법은 위험-증세에 따른 올바른 요법을 알아본다

    최근 암 환자를 둘러싸고 수많은 치료법이 난무, 환자와 보호자를 혼란에 빠뜨리는 경우가 많다. 인터페론·침술·자연요법 등 아직 실용화되지 못하고 이론적 뒷받침이 약한 치료법이 환자

    중앙일보

    1981.05.02 00:00

  • (112)전립선암엔 여성「호르몬」쓰면 호전|김예회

    남성의 비뇨 기관에는 전립선이라는 기관이 있다. 전립선이 정상적으로 발육하고 제 기능을 발휘하는 데는 남성「호르몬」이 필요하다. 서구의 노인에게는 전립선에 암이 흔히 발생하는데 수

    중앙일보

    1980.12.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