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황은주 중앙일보 폴인 에디터
황은주 프로필 사진

중앙일보 폴인 에디터

일에 진심인 사람들의 성장을 기록합니다.

응원
3

기자에게 보내는 응원은 하루 1번 가능합니다.

(0시 기준)

구독
-
최근 하이라이트

총 8개

  • 성공했지만 10년 만에 병났다, 작가 장강명 ‘지독한 기록’

    성공했지만 10년 만에 병났다, 작가 장강명 ‘지독한 기록’ 유료 전용

    스프레드 시트를 활용해 원고를 하루에 몇 매 정도 썼는지 기록했어요. 어떤 사건이 생기면, 그 사건에 대해서 사람들은 개별적 욕망과 두려움을 내보이거든요. 어떤 사람이 가치를 두고 하는 일이 있는데, 그걸 AI가 더 잘한다면 사람들은 어떤 기분이 들까 하는 아이디어에서 출발했어요.

    2024.04.16 16:24

  • 아난티 1층에 웬 서점이냐고? “오일장 왜 가?” 그가 되묻다

    아난티 1층에 웬 서점이냐고? “오일장 왜 가?” 그가 되묻다 유료 전용

    ‘세상이 왜 꼭 이래야 하지?’라는 의문, ‘이렇게 하면 더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 그걸 실천할 수 있는 용기를 가진 사람이 아웃사이더라고요. 제가 우리 직원들에게 가장 자주 하는 말이 "과감하게 하자, 용기 있게 하자"는 거거든요. 그런데 방패와 군복·철모가 없으면 어느 누가 용기 있게 일하겠어요.

    2024.03.05 15:23

  • “비판은 사적으로 하십시오” 후배를 다루는 리더의 기술

    “비판은 사적으로 하십시오” 후배를 다루는 리더의 기술 유료 전용

    스스로 어떤 유형의 리더라고 생각하나요? 팀원들의 감정 관리를 중요하게 생각하지만, 그것만으론 전체를 장악할 수 없어요. 그럼 각자의 시간을 좀 더 밀도 있게 쓰더라고요. 안테나가 예리한 친구들이라도 리더가 그 부분에 무딘 경우엔 더 많이 팔기 위해 더 자극적이고 또 어떤 집단에는 폭력적일 수도 있는 아이디어를 던지게 되거든요.

    2023.10.18 17:11

  • 30년을 ‘사장’으로 산 남자 “골프와 술접대 하지 마라”

    30년을 ‘사장’으로 산 남자 “골프와 술접대 하지 마라” 유료 전용

    김호 더랩에이치 대표가 이 대표를 만나 리더십에 관해 물었습니다. 하지만 이승우 대표는 보란 듯이 여성, 그리고 약사 출신 영업사원을 더 많이 채용했어요. 결국엔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현장에서 만나는 직원들이 두려움 없이 자기 의견을 이야기할 수 있고, 이를 바탕으로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는 환경이 돼야 한다는 겁니다.

    2023.10.04 16:31

  • ‘일’의 반대말이 뭔지 아세요? 39년 ‘카피쟁이’ 놀라게 한 질문

    ‘일’의 반대말이 뭔지 아세요? 39년 ‘카피쟁이’ 놀라게 한 질문 유료 전용

    자신의 생각을 들여 새로운 것을 만들고 그것이 세상에 통할 때 기쁘다는 최인아 대표의 생각을 들어봤습니다. 왜 어떤 사람은 나름대로 성과를 내고 어떤 사람은 그렇지 못할까. 어떤 사람 이야기는 한두 번 듣고 서류를 뒤적이게 되는데 어떤 사람은 몸을 앞으로 내밀어 집중해 듣게 돼요.

    2023.08.30 15:30

  • 당신 몸값은 연봉의 30%다, 직장인 착각 때린 ‘CEO 코치’

    당신 몸값은 연봉의 30%다, 직장인 착각 때린 ‘CEO 코치’ 유료 전용

    「 ②'일의 의미' 찾는 MZ 잡으려면 」 안녕하세요, 저는 리더십 및 조직 커뮤니케이션 코치 김호입니다. 하지만 회사 경영이 저의 가장 중요한 임무였기 때문에 업무 시간 중 최대 30%만 고객 코칭에 시간을 할애할 수 있었습니다. 어떻게 하면 인재들이 오래 일할 수 있나? (X) 어떻게 하면 인재들이 ‘자주’ 올 수 있나? (O) 인재들이 자주 오고 싶은 회사를 만들기 위해 중요한 건 역시 리더십과 조직문화일 거예요.

    2023.08.23 16:30

  • 잘나가는 배그 왜 건드려? 이럴 때 빛났다, 기획자 촉

    잘나가는 배그 왜 건드려? 이럴 때 빛났다, 기획자 촉 유료 전용

    「 크래프톤 신석진 본부장의 크리에이티브 키워드 3 」 안녕하세요, 저는 게임회사 크래프톤의 크리에이티브센터 본부장 신석진입니다. 크래프톤에서 ‘PUBG: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를 개발한 펍지(PUBG) 스튜디오의 펍지 IP 리브랜딩을 맡았고, 배틀그라운드 브랜디드 콘텐트를 만들었어요. 그러면 그게 오래 일할 수 있는 에너지, 실패해도 다시 도전할 수 있는 에너지가 돼요.

    2023.06.12 16:59

  • “엄마, 넷플있는데 극장 왜 가?”…K콘텐트 30년차 아차한 순간

    “엄마, 넷플있는데 극장 왜 가?”…K콘텐트 30년차 아차한 순간 유료 전용

    소니에서 근무하며 넷플릭스의 비즈니스 전략, 포지셔닝, 서비스 모델을 접할 수 있게 됐어요. 요즘엔 개봉영화의 경우 극장·OTT를 동시 론칭하는 경우가 많지만, 당시 제가 소니에 있을 때 ‘장고: 분노의 추격자’라는 영화로 이런 동시상영을 처음 도입했던 거예요(*captive platform: 계열사 콘텐츠를 방영할 수 있는 내부 플랫폼). 제작 후 채널 형태로 패키징해 이를 다양한 플랫폼에 배급하거나 혹은 직접 채널이든, OTT나 IPTV든 플랫폼을 선택해 파는 거예요.

    2023.04.24 10: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