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기획취재국 중앙일보 에디터
기획취재국 프로필 사진

중앙일보 에디터

응원
1

기자에게 보내는 응원은 하루 1번 가능합니다.

(0시 기준)

구독
-
최근 하이라이트
전언이다

출처

‘尹 사단’ 모태 된 사진 1장…그들에 얽힌 2003년 이야기 ②

2022.11.28 16:33

초임지는 서울지검. 검사 임관 성적 상위 1%만 갈 수 있다

출처

‘尹 사단’ 모태 된 사진 1장…그들에 얽힌 2003년 이야기 ②

2022.11.28 16:33

총 1개

  • ‘尹 사단’ 모태 된 사진 1장…그들에 얽힌 2003년 이야기 ②

    ‘尹 사단’ 모태 된 사진 1장…그들에 얽힌 2003년 이야기 ② 유료 전용

    좌장인 안대희 대검 중수부장(2003년 당시 직책, 대법관 역임)을 필두로 문효남 수사기획관, 남기춘 중수1과장, 유재만 중수2과장, 김수남 중수3과장(검찰총장 역임)이 보인다. "가급적 호남 지역 정치인은 호남 출신 검사에게, 영남 지역 정치인은 영남 출신 검사에게 조사를 맡겨 같은 지역이라 봐준다는 시비를 사전에 차단하려고 노력했다".(문효남 당시 수사기획관) 5대 기업+α로 수사 확대가 결정된 다음 날(11월 4일), 이인규 원주지청장과 서울지검 금융조사부의 유일준·김옥민 검사, 한동훈 천안지청 검사가 합류했다. 대선자금 수사 이후 두 검사는 큰 사건 수사를 경쟁적으로 맡으며 숙련된 특수부 검사로 커나갔다.

    2022.11.28 16: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