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중앙일보 기업지원센터

[중앙일보 기업지원센터의 기업경영백서] 큰 뜻을 품고 사업을 시작한다. 하지만 시작과 달리 사업이, 기업 운영이 녹록지 않다. 인생에 멘토가 필요하듯 기업에도 믿고 의지할 멘토가 필요하다. 우리는 기업人에게 길잡이가 될 수 있도록 변호사, 세무사, 회계사, 노무사 등 해당 분야의 전문가를 통해 기업별 경영 전략을 전수한다. ‘지피지기백전백승(知彼知己百戰百勝)’ 기업을 제대로 파악하고 성공에 이르는 길까지 마중물이 되고자 한다.

응원
1

기자에게 보내는 응원은 하루 1번 가능합니다.

(0시 기준)

구독
-

총 5개

  • 자수성가 기업 물려받은 아들, 6개월 만에 물러난 이유

    자수성가로 기업을 일궈온 1세대 기업가들은 제대로 가업승계 계획을 세우지 못한 채 은퇴를 맞아 당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상속 후 10년간 가업 유지, 상속인 대표이사 유지, 주된 업종 유지, 1년 이상 휴·폐업 금지, 가업용 자산 20% 이상 처분 금지 등의 요건을 지켜야 합니다. 중앙일보 기업지원센터 자문위원 윤태

    2018.12.17 10:00

  • 결산 미리 했더니 숨은 비용 찾아내고 절세까지

    우리나라 기업들 대부분이 12월 결산법인(1월 1일~12월 31일 회계 기간)으로 12월 31일이 결산일입니다. 법인의 회계 장부는 12월 31일에 마감되기 때문에 12월 31일 이후에는 수정할 수 없습니다. 그는 다만 "법인의 실질적인 장부는 12월 31일을 기점으로 마감되기 때문에, 12월 31일 이후에는 해당 회계기간의 장부를 수

    2018.12.10 10:03

  • 아직도 특허를 벽에다 걸어만 두시나요?

    통계청이 발표한 지식재산활동 실태조사에 따르면 2017년 기준 기업의 총 보유 특허 대비 특허를 활용한 비율은 75.2%이며, 사업화 비율은 58.5% 수준입니다. 기업은 보다 적극적으로 보유 지식재산의 실사를 하고 특허의 활용과 사업화 활동을 중심으로 지식재산 활용을 강화해야 합니다. 따라서 "중견, 중소기업 대표들은

    2018.11.27 10:00

  • ‘주 52시간’ 근무시간 단축법 어떻게 준비하고 계시나요?

    이미 지난해부터 근로시간 단축 예행연습을 마친 대기업은 큰 혼란 없이 주 52시간 근무제를 자연스럽게 이행하고 있는 반면, 중소기업은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단축 시행에 대한 부담으로 혼란에 빠져 있는 모습입니다. 중소기업에 곧 다가올 근로시간 단축, 더 이상 고민에 그치기보다는 근로시간 단축의 주요 내용을

    2018.11.20 14:54

  • 주 52시간 근무제 퀴즈로 풀어보세요

    접대하는 시간도 근로시간에 포함될까? 1 : O Y 2 : X N 정답 : 1번 O ( 업무 수행과 관련이 있는 제 삼자를 근로시간 외에 접대하는 건 근로시간에 포함된다. 다만 사용자의 지시 또는 승인이 있어야 한다. ) 이전문제 다음문제 중앙일보 Quiz Q4 : 나워

    2018.11.20 14: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