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주년 #팩플어워드 #손편지 #벌써일년

2021.7.20 #130
안녕하세요!  
코로나와 무더위로 힘든 요즘, 어떻게 지내고 계신가요? 
우리 구독자님들 모두 무탈하게 이 여름을 잘 지내셨으면 좋겠어요!
 
오늘 드릴 ‘화요 팩플’의 주제는 ‘팩플’입니다. 팩플이 뉴스레터를 시작한 지 오늘로 꼭 1년이 되었거든요. 그래서 평소처럼, 날카롭고도 따뜻한 마음으로 저희 스스로를 한번 돌아봤어요.

저희는 2020년 7월 21일 화요일, 어제도 1닭 시킨 당신께 고용보험이란이란 제목의 1호 레터로 처음 찾아 뵈었는데요. 발송버튼 누른 후, 팩플을 좋아해주실까 두근두근 떨렸던 그 새벽녘의 설레임이 아직도 생생하네요!

쉴 새 없이 달려온 지난 1년, 구독자님이 함께 해주시지 않았다면 정말 힘든 길이었겠죠. 긴 레터 끝까지 읽어주시고 설문에, 피드백까지 늘 참여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려요! 덕분에 저희 팩플팀도 즐겁고 유쾌하게 레터를 만들 수 있었답니다. (응? 정말?)

오늘은 팩플의 첫 생일을 맞아 그간 보내드린 레터 중 독자 반응이 좋았던 레터를 공유드리고, 팩플팀 기자들이 꼭꼭 눌러 쓴 손편지도 함께 띄워 봅니다. 매번 긴 편지 읽으시느라 고생하셨으니, 오늘은 짧게 짧게! 

아참, 저희 오늘 돌잔치도 열어요! 코로나 시대에 맞게 온라인으로 준비했답니다. 와주실 거죠?
(물론 축의금은··· 0원입니다! 4번을 참고해주세요~)


Today's Topic
벌써 1년, 팩플
 목차
  1. 두둥~ 팩플 어워드
  2. 팩플팀의 ‘원픽’은
  3. 손편지도 썼어요
  4. 초대합니다, 팩플 온라인 돌잔치에

두둥~ 팩플 어워드
지난 1년간 129개 레터(화·목·금 정규 레터 기준)를 보내드렸어요. 올 들어 반응이 가장 뜨거웠던 레터를 중심으로 소개합니다. 호옥시, 못보셨다면 링크 타고 고고씽~.

① 취향저격 賞 : 구독자 대비 오픈율이 가장 높았던 레터예요. 당시 가장 뜨거운 주제, 적절한 제목이 취향 저격한 것 아닐지.

② 콘텐츠 맛집 賞 : 가장 많은 독자 분들이 읽으신 레터입니다. 팩플이 ‘믿고보는 콘텐츠 맛집’이라고 소문난 덕분일까요?

③ 끝까지 간다 賞 : 레터 하단에 설문조사 있는 거 아시죠. 요거요거 레터 끝까지 읽으신 분들이 애정하시는 코너잖아요. ‘설문응답+ 피드백’이 특히 많았던 레터입니다!

④ 내가 제일 잘나가 賞 : 한 분야 1등만 모아봤습니다. 
팩플, 이건 모르셨죠?

  • 1호 팩플은:  2020년 2월 11일 ‘1339 안 받아 지식iN 찾는데···코로나 원격진료 안되나’가 팩플의 출발을 알린 기사예요. 
  • 이름은 어떻게?:  사실에 충실한 ‘팩트풀(factful)’ 기사, ‘팩트 플러스 알파’가 있는 기사, 읽으면  ‘팩트로 플렉스(Flex)’ 할 수 있는 기사를 뜻해요.
  • 한때는 영상도:  ‘나와 상관있는 IT 뉴스’라는 컨셉으로 제작했던 팩플 비디오도 있었습니다. 애니메이션으로 복잡한 IT이슈를 해설해 좋은 반응을 얻었어요. 
  • 레터 길이는:  화요일에 드리는 익스플레인 레터 기준 평균 5420자입니다. 지금까지 쓴 화요레터 본문을 합치면 총 28만 7260자. 200자 원고지로 1436장!

팩플팀의 ‘원픽’은
팩플 기자들의 '다시 봐도 좋아' 레터는?!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해당 레터로 이동해요!

여러분께 손편지도 썼어요

초대합니다, 팩플 온라인 돌잔치에
팩플 기자들이, 지금 만나러 갑니다.

팩플팀이 생일을 맞아 처음으로 소통의 장을 마련했어요. 매주 팩플에 애정과 관심을 보내주시는 구독자 여러분이 늘 궁금했거든요. 오늘(20일) 밤 8~9시 딱 1시간, 카카오의 음성 SNS ‘음(mm)’에서 만나요! 

크게 2가지 주제를 준비했어요.
  • 내가 본 팩플은 이렇다!
  • 내가 일하고 싶은 회사는…

재밌게 읽었던 나의 ‘원픽 레터’는 무엇인지, 어떤 회사에서 일하고 싶은지 여러분의 생각을 나눠주세요! (※ ‘내가 일하고 싶은 회사는’ 코너는 시간상 생략될 수 있습니다.)
그동안 팩플팀에 궁금하셨던 점, 아쉬웠던 점, 좋았던 점도 알려주시면 금상첨화

많이 놀러와주세요! 링크는 아래 초대장 클릭!



팩플레터, 구독자님의 원픽은요? (소요시간 20초)


오늘의 추천 기사는요!

손정의 "야놀자 지분 최대한 확보하라"한 이유
야놀자 몸값이 8조~9조원? 손정의 회장은 왜 여기에 2조원이나 투자했을까요? 문규학 소프트뱅크비전펀드 매니징 파트너에게 물어봤습니다.
택시 강자된 카카오T…커지는 ‘수퍼앱’ 우려 
카카오T의 빅픽처, 팩플도 지난해 자세히 분석한 적이 있었죠. 그런데 요즘  택시기사도, 이용자도 T에 불만이라 합니다. 왜 그런지 팩플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