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취업 시장 고졸↑ 대졸↓

중앙일보

입력 2012.04.23 00:09

업데이트 2012.04.23 00:09

지면보기

경제 08면

올해 신규 채용은 대기업을 중심으로 고졸 채용이 지난해보다 크게 늘어나고 대졸 채용의 증가세는 다소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22일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가 전국 508개 기업을 대상으로 ‘2012 신규 인력 채용 동태 및 전망조사’를 한 결과다.

 올해 기업들의 신규 채용 예상 규모는 지난해보다 3.3% 늘어날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신규 채용 증가율 3.7%보다 0.4%포인트 줄어든 수치다. 규모별로는 ▶1000명 이상 대기업이 3.8%로 지난해보다 0.8%포인트 감소했고 ▶300~999명 중견기업이 1.3%포인트 감소한 2.7% ▶300명 미만 중소기업이 1.7%포인트 증가한 2.4%였다.

 전체적인 채용 증가율은 조금 줄었지만 고졸 채용 증가율은 크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해 고졸 채용 증가율은 2.3%였지만 올해 5.2%로 2.9%포인트 올랐다. 정부의 고졸 채용 확대 노력이 대기업을 중심으로 먹혀들었다는 것이 업계의 분석이다. 중소기업의 고졸 채용 증가율은 2.9%, 중견기업은 2.4%였으나 대기업은 6.9%다. 대기업의 경우 고졸 채용 증가율이 2011년 3.9%에 비해 3%포인트 늘었다. 하지만 대졸 채용 증가율은 지난해와 비교해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 올해 대졸 신규 채용 증가율은 2011년보다 2.1%포인트 감소한 2.4%로 전망됐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