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 코드로 풀어본 우즈의 ‘불편한 진실’

중앙선데이

입력 2012.01.29 01:55

지면보기

255호 02면

기자회견에서 속내를 드러내면 프로가 아니다. 그런 면에서 타이거 우즈는 프로 중의 프로다. 아부다비 챔피언십 기자회견에서 노회한 기자들의 공격을 막아 내는 우즈의 말 속에서 ‘불편한 진실’을 찾아보자.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