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핑] 민주당 ‘디도스 특검법’ 제출

중앙일보

입력 2012.01.10 00:00

지면보기

종합 10면

민주통합당은 9일 10·26 서울시장 보궐선거 당일 선관위 홈페이지에 대한 디도스(DDoS·분산서비스 거부) 공격 사건 진상을 규명하기 위한 특검법을 제출했다. 특검법은 수사 대상을 ▶선관위 홈페이지와 박원순 서울시장 홈페이지에 대한 사이버 테러 ▶청와대와 경찰수뇌부의 사건 축소·은폐 ▶해당 사건 수사 과정에서 인지된 관련 사건으로 정했다. 법안은 김학재 의원이 대표발의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